놀러는 모든 여행자의 취향을
존중하는 여행 포털서비스입니다.
가격대와 평점 선택
1박 요금 (단위 : 원)
평점

고흥 무열사 여행 정보

놀러의 인공지능이 분석한 고흥 무열사 여행의 다양한 정보와 주변의 숙소들을 알아보세요.

고흥 무열사 소개

고흥 무열사
전통적인 한국적인 깨끗한

임진왜란과 정묘호란에 전공을 세운 진무성 장군을 추모하기 위해 호남 유림의 발의와 영남 유림의 협찬으로 고종 19년(1882)이전에 있던 용강사를 계승하여 건립한 것이다. 용강사는 순조 26년(1826) 고흥군 대서면 상남리에 건립되어 진장군의 3인이 제향되었으나, 고종 5년(1868) 서· 사우 일제 철폐령에 의해 훼철 당한 후 복원하여 무열사라 하였다. 진무성의 본관은 여양(驪陽)이고, 자는 사규(士赳), 호는 송계(松溪)이다. 1592년(선조 25) 임진왜란 때 전라좌도수군절도사 이순신(李舜臣) 휘하 중군 소속으로 당포해전에서 전공을 세우고, 진주가 포위되자 적의 동태를 탐지하여 적을 물리치는 데 크게 공을 세웠다.

더보기

고흥 무열사 날씨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고흥 무열사 특징

이곳은 30대, 40대 방문이 많고 방문객들은 주로 고흥맛집, 통영 루지에 관해 관심이 높은 것으로 보입니다.

방문 연령 분포도

hook

고흥 무열사 여행 관련어

고흥 작은영화관 고흥 해수욕장 소록도 여행 6월 여행지 추천 강원도 패러글라이딩 고흥 가볼만한곳 정선 짚와이어 고흥맛집 통영 짚라인 소록도 맛집 통영 루지 고흥 여행 여행스케치 고흥관광 거금도 여행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의 유형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고흥 무열사 근처 가볼만한 곳

고흥 무열사 근처에 가볼만한 곳,맛집 등을 알아보세요.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전남 고흥의 추억을 가진 페이스북 친구

페이스북으로 연결하여, 친구와 여행을 떠나보세요

페이스북 인기 장소

고흥 무열사 근처 숙소추천

고흥 무열사 주변에는 총 0개의 숙소가 있습니다.

선택한 조건에 맞는 숙소가 없습니다.
사이트 상단 버튼을 눌러 다른 조건으로 검색해보세요.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다른 지역

거금도

고흥반도 도양읍에서 남쪽으로 2.3km 떨어진 해상에 있으며, 소록도 바로 아래 위치한 섬이다. 조선시대에는 도양목장에 속한 마목장의 하나로 절리도라 하였다. 그 후 강진군에 편입되었다가 1897년 돌산군 금산면에 속하였으며 1914년 행정구역개편 때 고흥군 금산면이 되었다. 큰 금맥이 있어 거억금도라고 불렀다는 기록도 있다. 최고점은 적대봉(592m)이며, 400m 내외의 산지가 많으나 서쪽과 북쪽은 경사가 완만한 구릉성 산지로 되어 있다. 해안은 사질해안이 많으나 돌출한 갑 일대는 암석 해안을 이루고 있으며, 해식애도 발달해 있다. 주민들은 대부분 농업과 어업을 겸한다. 농산물로는 쌀·보리·참깨·고구마·마늘·양파 등이 주로 생산된다. 근해에서 장어·감숭어·전어 등이 잡히고, 김·미역·굴 등의 양식업도 활발하다. 특히 김 양식은 대규모로 행해진다. 문화재로는 대흥리에 있는 조개더미가 대표적이며, 그밖에도 송광암·금산면성치·상하촌 고인돌군이 있다.※ 섬구성 : 본섬1, 부속섬2면적 : 64.12㎢* 거금도 일주도로거금도 드라이브 코스는 고흥읍에서 국도를 따라 녹동항에서 거금도를 잇는 뱃길을 따라 20분 정도 가면 금진 및 신평도선장을 경유(금진/신평30분간격) -거금도 일주도로를 돌아볼 수 있다.일주도로를 돌면서 저멀리 점점이 떠있는 수많은 섬들을 바라다 보는 다도해 전경이 한눈에 봐도 아름답고 감탄사가 절로 나온다. 여행자들이 거금도 일주도로를 따라 드라이브를 하며 아름다운 다도해 비경을 감상하면서 그와 더불어 몇 군데를 둘러보고 먹거리를 즐긴다면 여행의 맛을 두 배로 즐길 수 있다.
경치가좋은 기분전환되는 편안한
거금도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

고흥발포만호성

발포진성은 현재 고흥군 도화면 발포리 성촌마을을 중심으로 있다. 이 성은 전라좌수영 산하의 5관5포(5관 - 순천, 낙안, 보성, 광양, 고흥 / 5포 - 사도, 여도, 녹도, 발포, 방답) 중 수군만호가 다스린 수군진성으로서 성종21년(1490) 축성되어 고종 31년(1894) 폐지된 조선 초기의 성이다. 또 이 성은 선조13년(1580) 이순신장군이 36세 때 발포만호로 부임해와 18개월 동안 재임했던 인연을 맺고 있다. 발포진성에 관한 기록은 『성종실록』에 보이는데 권245, 21년 경술 9월조에『축…전라도발포성주일천삼백육십척병고십삼척(築…全羅道鉢浦城周日千三百六十尺竝高十三尺)』이라 하였으며 성종21년(1490) 적양성, 지세포성, 안골포성 등과 함게 축조하였음을 알 수 있다. 성벽은 옹형에 가까운 사다리꼴 형태로 전체 둘레는 560m이고 높이는 약 4m이다. 또 서벽이 동벽보다 깊고 현재 동서남북 4벽이 거의 원상태로 남아 있으나 동벽과 남벽은 민가의 담으로 이용되고 있다. 성안의 건물지로서는 동헌과 객사, 배수로, 무기고, 동문, 서문, 남문, 망루터 등이 남아 있는데 이는 1977년 전남대학교 박물관 발굴 조사에 의해 확인된 것이다. 이 성은 여천선소 유적과 함게 임진왜란때 좌수영 산하의 수군기지로 매우 귀중한 역사적 배경을 안고 있는 곳이다. 또한 발포마을 앞에는 굴강이 남아 있으며 충무공의 애국 충정을 기리기 위하여 1976년 이충무공 유적 보존위를 결성 거군적인 유적지 복원사업을 벌여 군민의 성금과 도·군비를 투입 충무사를 건립하고 매년 4월 28일 충무공탄신 기념일에는 탄신기념 다례제를 모시고 있다. * 규모 - 성곽일원 * 시대 - 성종 21년(1490)
전통적인 한국적인 깨끗한
고흥발포만호성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