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러는 모든 여행자의 취향을
존중하는 여행 포털서비스입니다.
가격대와 평점 선택
1박 요금 (단위 : 원)
평점

남해 문항어촌체험마을 여행 정보

놀러의 인공지능이 분석한 남해 문항어촌체험마을 여행의 다양한 정보와 주변의 숙소들을 알아보세요.

남해 문항어촌체험마을 소개

남해 문항어촌체험마을
경치가좋은 사진찍기좋은 전통적인

문항어촌마을은 바다에서 진행되는 대부분의 체험을 즐길 수 있는 곳이다. 마을 입구에는 널찍한 주차장이 마련되어 있고, 그 옆에는 체험관이 위치한다. 체험관에는 체험에 대한 간단한 설명을 들을 수 있는 강당과 세족장이 마련되어 있다. 주차장 한편에 체험객을 위한 큼직한 마을 안내 지도가 있어 편의를 더한다. 각각의 체험장 위치와 체험 내용 등이 상세하게 표시되어 있어 쉽게 각자의 동선을 파악할 수 있다.문항마을은 어촌답게 대부분의 체험이 쏙잡이 체험, 바지락 캐기 체험, 선상 낚시, 낙지 잡기 체험, 후리그물 체험, 개막이 체험 같은 어촌 체험으로 이뤄져 있다. 체험 프로그램은 소규모 인원을 위한 체험과 단체를 위한 체험으로 구분된다. 쏙 잡기 체험, 바지락 캐기 체험 등이 가족 단위 체험객을 위한 프로그램이라면, 후리그물 체험과 개막이 체험은 체험 인원이 각각 30명과 50명 이상이어야 진행한다. 이는 그물을 설치하고 거둬들이는 데 필요한 최소 인원이기 때문이다. 체험의 대부분이 물 빠진 갯벌에서 진행되다 보니 체험에 필요한 장비인 장화와 호미 등은 각자 준비해야 한다. 미처 준비하지 못했다면 마을체험관에서 대여할 수 있다. 쏙을 잡을 때 사용하는 붓과 바지락을 캐기 위한 호미는 무료, 장화는 1켤레당 2천 원이다.문항어촌마을은 다양하고 유익한 체험 프로그램 못지않게 멋스러운 풍광을 간직한 곳이기도 하다. 특히 마을 앞바다에 떠 있는 2개의 섬은 문항어촌마을을 대표하는 비경 중의 비경. 상장도와 하장도라 불리는 이 2개의 섬이 매력적인 것은 모양새도 모양새지만 간조 때 물이 빠지면서 모세의 기적, 즉 해할(海割) 현상이 일어나 걸어서 섬까지 들어가 볼 수 있기 때문이다. 섬에는 해안 산책로가 마련되어 있을 뿐 아니라 해안을 따라 고둥과 게 등 다양한 수산 동식물을 채취할 수 있어 가족이나 연인끼리 아름다운 시간을 즐길 수 있다. 바닷길은 하루에 2번 썰물 때 열리며, 하장도 인근에서는 낚시 체험도 가능하다. 

더보기

남해 문항어촌체험마을 날씨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남해 문항어촌체험마을 특징

이곳은 30대, 40대 방문이 많고 방문객들은 주로 국립 남해편백자연휴양림, 남해 조개잡이에 관해 관심이 높은 것으로 보입니다.

방문 연령 분포도

hook

남해 문항어촌체험마을 여행 관련어

남해 갯벌체험 국립 남해편백자연휴양림 어촌체험마을 남해 조개체험 문항어촌체험마을 남해 개막이 남해 어촌체험마을 남해 문항마을 펜션 남해 조개잡이 남해 문항마을

남해 문항어촌체험마을 근처 가볼만한 곳

남해 문항어촌체험마을 근처에 가볼만한 곳,맛집 등을 알아보세요.

경남 남해의 추억을 가진 페이스북 친구

페이스북으로 연결하여, 친구와 여행을 떠나보세요

페이스북 인기 장소

남해 문항어촌체험마을 근처 숙소추천

남해 문항어촌체험마을 주변에는 총 1개의 숙소가 있습니다.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다른 지역

국립 남해편백자연휴양림

남해편백자연휴양림은 이름 그대로 남해바다 인근 한려해상국립공원 북단에 위치하며, 편백 나무들이 울창한 숲을 이루고 있다. 멀리있는 벗을 찾아가듯 넉넉한 마음으로 차를 몰아 남쪽으로 내려가면 남해와 육지를 연결하는 남해대교에 다다른다. 남해대교를 건너 19번 국도를 계속 타고 가다가 남해읍 이동면삼거리에서 좌회전해서 2.5km 정도 가면 삼동주유소 앞 삼거리. 여기에서 우회전해 4km달리면 봉화삼거리가 나오고 ""남해편백자연휴양림" 이정표를 따라 7km 더 가면 휴양림에 도착하게 된다. 지난 1998년 개장한 남해편백자연휴양림의 면적은 227만㎡, 1일 수용인원은 최대 1,000명, 최적 400명으로 한려해상국립공원 북쪽 해발 681m 의 금산 동쪽 자락에 위치하고 있어 산림욕과 함께 남해바다의 절경을 즐길 수 있는 장점이 있다. 휴양림 입구를 지나 편백나무 숲 속에서 맑은 공기를 들이마시며 1시간 정도 걸어 올라가면 전망대에 이르는데 한려해상국립공원의 크고 작은 섬들과 금산이 어우러져 아름다운 전망을 연출한다. 휴양림내에는 숲속의 집, 야영장, 산림욕장, 야외교실 등 위락 편의시설들이 갖추어져 있다. 또한 숙박시설이 마련되어 있다. 휴양림에서 21km 정도 떨어진 금산 보리암에 오르면 신라의 명승 원효대사의 자취를 느낄 수 있고, 보리암에서 쌍홍문이라는 바위굴을 통과해서 1시간 정도 돌계단 길을 걸어내려오면 상주해수욕장으로 연결되는 도로변에 다다른다. 이 밖에 서포김만중 유허지, 충렬사 등 문화유적지를 둘러볼 수도 있다. 편백나무가 뿜어내는 피톤치드향으로 산림욕을 즐긴 후 인근해변으로 차를 몰아 남해바다의 절경을 감상하고, 미조항이나 남해대교 부근의 횟집에서 신선한 회를 즐기는 가을여행을 추천해 본다.경남 남해의 남해편백 자연휴양림은 편백나무가 울창한 숲을 이루고 있는 휴양림으로 남해의 아름다운 풍경과 편안한 휴식을 즐기기 좋은 장소이다. 또한 주변에 이순신 장군이 일본 수군을 물리친 역사적 업적이 남아 있는 "충렬사" 등의 역사 유적지가 많이 있다. 휴양림 내에는 산책로, 전망대, 잔디광장 등이 갖추어져 있고 숙박 시설로는 숲속의 집, 산림문화휴양관, 숲속 수련장, 연립동, 야영데크가 있다. 예약은 홈페이지를 통해 하면 된다.
즐거운 신나는 활기찬
국립 남해편백자연휴양림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