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러는 모든 여행자의 취향을
존중하는 여행 포털서비스입니다.
가격대와 평점 선택
1박 요금 (단위 : 원)
평점

서울 효창공원 여행 정보

놀러의 인공지능이 분석한 서울 효창공원 여행의 다양한 정보와 주변의 숙소들을 알아보세요.

서울 효창공원 소개

서울 효창공원
아늑한 편안한 기분전환되는

효창동과 청파2동에 자리한 총 면적 122,245m²(36,979평)의 효창공원은 유서깊은 장소로 예전에는 효창원 경내였다. 효창원은 조선 정조의 장자로 세자책봉까지 받았으나 5세의 어린나이로 죽은 문효세자의 묘원이다. 묘역이 넓고 송림이 울창했던 이 곳에는 정조의 후궁이며 문효세자의 생모이기도 한 의빈 성씨의 묘, 순조의 후궁인 숙의 박씨의 묘와 그의 딸인 영온옹주의 묘가 같이 있었으나 지금은 서삼릉내 의령원 바로 앞에 있다.효창원이 일반인의 유람지로 허용되기 시작한 때는 일제때인 1924년 경성부가 효창원의 일부를 공원용지로 책정하면서 부터이다. 그러다 정식 공원으로 지정된 것은 1940년 총독부고시 제 208호에 의해서이다. 현재 효창공원에는 일제 때 항일투쟁을 하다 목숨을 바친 윤봉길, 이봉창, 백정기 등 삼의사와 백범 김구, 그리고 임시정부 요인인 이동녕, 차이석, 조성환 선생의 유해가 안치되어 있다. 효창운동장 맞은 편에 있는 효창공원 정문을 들어서면 동쪽으로 30m되는 곳에 임시 정부요인 묘소가 있고 북쪽으로 30m 쯤 올라가면 삼의사묘가 바로 눈에 보인다. 이 삼의사묘터는 이봉창의사 동상이 들어서 효창공원에 또 다른 역사의 흔적을 보듬게 됐다. 또한 의열사에는 공원 내에 묘역이 있는 이봉창의사 등 독립운동가 7분의 영정이 모셔져 있다.

더보기

서울 효창공원 날씨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서울 효창공원 특징

이곳은 20대, 30대 방문이 많고 방문객들은 주로 백범기념관, 삼의사묘역에 관해 관심이 높은 것으로 보입니다.

방문 연령 분포도

hook

서울 효창공원 여행 관련어

정의당 원내대표 삼의사묘역 백범기념관 초청강연회 대한노인회 백범 김구 선생 효창공원역 백범김구기념관

서울 용산의 추억을 가진 페이스북 친구

페이스북으로 연결하여, 친구와 여행을 떠나보세요

페이스북 인기 장소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다른 지역

당고개순교성지

당고개 성지는 용산전자상가에서 도보로 불과 5분 거리인 작은 언덕에 있다. 기해박해 때인 1839년 12월 27~28(음)일 이틀 동안 천주교 신자10명이 처형당한 곳이다. 그 중에 아홉명이 천주교 성인으로 기려지고 있는데 최경환 성인(1839년 기해박해시 순교)의 부인이며 우리나라 두번째 사제였던 최양업 신부의 어머니인 이성례 마리아도 포함되어 있었다. 기해박해 당시 이성례 마리아는 마카오로 유학을 가 있던 맏아들 최양업 신부를 제외한 다섯 명의 자식들과 함께 옥에 갇혔다. 부모와 함께 어린 아이를 투옥시키는 일은 국법에도 없었으나 맏아들이 사제가 되기 위해 외국에 유학 가 있던 이 집안에 대해서는 일말의 관용도 베풀어지지 않았다. 결국 당시 세살짜리 막내가 빈 젖을 빨다가 옥에서 굶어죽고 말자 이성례 마리아는 나머지 네 명의 자식들을 살리기 위해 일시 배교하고 옥을 나간다. 하지만 곧 아이들이 동냥 나간 사이 스스로 다시 옥으로 돌아와 갇히게 된다. 6세에서 15세까지의 네 형제는 부모들이 갇혀있는 옥에 찾아가면 자신들 때문에 부모들이 배교할 것을 우려해 동냥을 해가며 살아간다. 그 후, 어머니가 참수되기 하루 전 어린 형제들은 동냥한 쌀과 돈 몇 푼을 가지고 희광이(사형 집행인)에게 찾아가 자신들의 어머니가 고통을 당하지 않도록, 단칼에 베어줄 것을 부탁하고 이에 감동한 희광이는 밤새 칼을 갈아 그 약속을 지켰다. 이렇게 순교한 이성례 마리아는 일시적이나마 배교한 사실때문에 성인으로 시성되지 못했다. 하지만, 이러한 애절한 사연과 서울 시내를 한눈에 내려다 볼 수 있는 좋은 전망때문에 당고개 성지는 많은 순례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는 순교성지이다. 주변에 한국형 성당이며 순교 성지인 새남터 성당과 용산가족공원 등이 인접해 있다.
안전한 전통적인 한국적인
당고개순교성지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