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러는 모든 여행자의 취향을
존중하는 여행 포털서비스입니다.
가격대와 평점 선택
1박 요금 (단위 : 원)
평점

수도산자연휴양림 여행 정보

놀러의 인공지능이 분석한 수도산자연휴양림 여행의 다양한 정보와 주변의 숙소들을 알아보세요.

수도산자연휴양림 소개

수도산자연휴양림
즐거운 신나는 활기찬

소백산맥 중 명산의 하나인 수도산은 대가천과 무흘구곡 등 주변계곡의 경관이 아름답고, 청암사와 수도암으로 대표되는 이름난 고찰을 품고 있다. 정상은 바위로 이루어져 있으며, 진달래, 싸리, 억새 등 관목과 초본류가 군락을 이루고 있다. 수도산 자락에 위치한 수도산 자연휴양림은 울창한 숲으로 둘러싸여 있으며 임도를 따라 약 4km정도의 계곡에는 사시사철 맑은 물이 흐른다. 계곡이 만들어낸 작은 폭포는 주변 숲과 어우러져 절경을 이루고 탐방로의 주변에는 침엽수림이 있어 언제든지 상쾌한 산림욕을 즐길 수 있다.또한 산장이 깨끗하고 산책로, 물놀이장, 세미나실이 있어 가족단위 뿐만 아니라 단체 등의 휴식처로도 각광을 받고 있다.

더보기

수도산자연휴양림 날씨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수도산자연휴양림 특징

이곳은 30대, 40대 방문이 많고 방문객들은 주로 김천수도산자연휴양림, 김천 수영장 펜션에 관해 관심이 높은 것으로 보입니다.

방문 연령 분포도

hook

수도산자연휴양림 여행 관련어

독용산성자연휴양림 성주봉 자연휴양림 옥성자연휴양림 민주지산 자연휴양림 숲체험 김천 수영장 펜션 수영장있는 자연휴양림 김천수도산자연휴양림 수도산 자연휴양림 수영장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의 유형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수도산자연휴양림 근처 가볼만한 곳

수도산자연휴양림 근처에 가볼만한 곳,맛집 등을 알아보세요.

경북 김천의 추억을 가진 페이스북 친구

페이스북으로 연결하여, 친구와 여행을 떠나보세요

페이스북 인기 장소

수도산자연휴양림 근처 숙소추천

수도산자연휴양림 주변에는 총 0개의 숙소가 있습니다.

선택한 조건에 맞는 숙소가 없습니다.
사이트 상단 버튼을 눌러 다른 조건으로 검색해보세요.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다른 지역

옛날솜씨마을

* 가족과 함께 할 수 있는 평온함, 옛날솜씨마을 *옛날솜씨마을은 산과 물, 소박한 시골인심이 한데 어우러져 살아가는 아름다운 농촌마을이다. 촌색시가 곱게 치장하고 살며시 얼굴을 내밀 듯이 봄에는 진달래와 수많은 꽃들이 온 산야를 수놓고 여름에는 깊은 산골짜기 수풀사이로 계곡물이 흘러내려 시원함을 더하고 가을에는 풍성한 오곡백과와 형형색색의 단풍이 겨울에는 눈 덮인 청암사의 설경이 그만인 곳이다.  풍진세상 잠시 머물다가 인생의 노정 속에서 바쁜 세상 정신없이 살다 문득 어느 날 쉬고 싶다고 생각이 나거들랑 하던 일 잠깐 뒤로 하고 가족과 이웃과 함께 훌쩍 떠나오기에 더없이 좋은 마을이다. 어린이들에게는 시골풍경과 풍습이 산교육이 되고 어른들에게는 삶의 재충전의 고리가 될 것이다.  * 옛날솜씨마을의 역사와 유래 *옛날 이곳에 이씨, 한씨, 박씨의 삼성이 합심하여 전답을 이루었는데, 들이 넓고 평평하여 대평이라 칭하였다. 그리고 들에 마을이 이루어졌으므로 들마, 평촌이라 불리었다. 그중 장평은 마을의 지형이 해주선형(解舟船形)이라 배를 매는 말뚝이 필요하다 하여 마을 이름을 장뜰, 혹은 장평이라 부르게 되었다. 1914년에 평촌, 장평, 추령이 통합하여 평촌리라 칭하였다.
북적거리는 즐거운 볼게많은
옛날솜씨마을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

직지문화공원

* 다양한 볼거리가 있는 휴식공간, 직지문화공원 * 경상북도 김천시에 있는 공원으로 이 지역 주변의 난개발 방지와 전통사찰 보전, 관광자원개발, 시민 휴식 공간 등을 위하여 조성되었다. 직지문화공원에는 중앙의 음악조형분수를 중심으로 일반 공원시설물로는 광장 3개소, 폭 25m에 높이가 17m에 이르는 대형 2단 폭포, 직지사 경내의 맑은 물을 그대로 유입 공원 내로 흐르게 하는 계류시설 330m와 어린이 종합놀이시설 10종, 지압보도, 마사토, 점토블록 등으로 조성된 산책로 3,600m, 모양이 각기 다른 정자 및 파고라, 잠시 쉴 수 있는 의자 등 각종 편의시설을 설치하였다.  문화시설로는 국내외 17개국 유명 조각가들의 작품 50점을 추진위원회를 구성 엄선한 후 다양하게 설치하였으며, 문인협회 김천시지부의 협조를 받아 자연석에 아로새긴 애송시 20편, 전국관광공예품대상을 수상한 우리지역출신이 제작한 아파트7층 높이의 전국에서 가장 크고 예술적인 가치가 높은 대형장승 2기, 옛 전통미를 재현한 170m의 성곽과 전통담장, 음악, 조명, 분수가 어우러진 환상적인 원형음악분수 1개소, 2천여 명이 동시에 관람할 수 있는 야외공연장 등이 있다. * 아름답게 조성된 정원과도 같은 직지문화공원 *소나무 외 23종의 교목류 1,300 여주, 자산홍 등 관목류 88천본, 맥문동 등 초화류 47천본, 금낭화 등 야생화 39천본 등 다양한 종류의 수목과 관목류, 초목류를 식재하여 계절에 따라 최대한의 자연미가 연출될 수 있도록 그루마다 포기마다 심혈을 기울여 조화롭고 다양하게 꾸몄으며, 특히, 본 공원조성사업에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소나무 331주와 자연석 6만 톤을 헌수, 헌석 함으로서 20억원의 사업비 절감과 함께 하는 주인의식을 함양하는 계기가 되었고 또한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1천여평에 어린이들을 위한 종합 놀이시설을 설치하여 어린이가 노는 시간을 이용 조각, 시비를 감상할 수 있도록 하였고, 그 외에 장애인을 위한 화장실 자동문 설치 등 어린이와 노약자 등도 관람 도중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배려하였다. 공원 중앙부의 원형음악분수는 우리나라에서도 손꼽을 만큼 예술성과 작품성이 뛰어난 것은 물론 음악에 맞춰 연출되는 웅장한 사운드와 함께 주·야간에 20여분씩 펼쳐지는 화려한 분수쇼의 연출과, 이외에도 누각 아래로 떨어지는 2단 폭포, 우리나라 최대의 대형장승 등은 앞으로 이 지역의 또 다른 명물로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북적거리는 숨어있는 힐링하기좋은
직지문화공원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

직지사

* 보물과 문화재의 창고, 직지사 *김천역에서 서쪽으로 12km 떨어진 황악산 기슭에 있는 직지사는 신라 눌지왕 2년(418년) 아도화상이 세웠다. 절 안 주위의 울창한 오랜 소나무와 깊은 계곡의 맑은 물, 가을의 단풍이 절경이며, 주위의 조경과 잘 어울려 있다. 경내엔 1천구의 아기부처가 나란히 안치되어 있는 비로전(일명 천불전)이 있으며, 1,000년 묵은 칡뿌리와 싸리나무 기둥의 일주문과, 조선시대의 대표적인 건물인 대웅전, 통일신라시대 작품인 높이 1.63m의 석조약사 여래좌상(보물 319호)이 있다. 한편 5천명을 수용할 수 있는 국제불교연수회관이 1994년 5월에 준공되었다.  직지사가 위치한 황악산은 김천시에서 서쪽으로 12km떨어진 소백산맥 가운데 위치하며, 예부터 학이 많이 찾아와 황학산(1,111m)이라 불리었으나, 직지사의 현판 및 택리지에 황악산으로 되어 있다. 울창한 소나무 숲과 깊은 계곡에 옥같이 맑은 물, 가을의 단풍과 겨울의 설화가 아름답다.  * 직지사의 창건 설화 및 역사 *직지사의 창건과 관계된 내용 가운데 주목되는 하나의 사항은 ‘직지(直指)’라고 하는 절 이름의 유래다. 직지는 보통 ‘직지인심 견성성불(直指人心 見性成佛)’이라는 선가의 용어를 상징하는 것으로 이해된다. 따라서 직지사의 사찰명은 이러한 선종의 가르침을 표방하고자 하는 의도 속에서 지어졌을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하지만 사적기 자료에는 사찰 이름과 관련한 또 다른 두 가지의 설이 소개되어 있다.  그 첫 번째는 창건주 아도화상이 도리사를 창건한 이후 멀리 김천의 황악산을 가리키면서 저 산 아래도 절을 지을만한 길상지지(吉祥之地)가 있다고 한 데서 절 이름이 유래되었다고 하는 설이다. 다음 두 번째는 고려 초 능여(能如) 스님이 사찰을 중창할 때 자(尺)를 사용하지 않고 직접 자기의 손으로 땅을 재었기 때문에 이러한 사찰명이 지어졌다는 설이다.
힐링하기좋은 아늑한 포근한
직지사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