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러는 모든 여행자의 취향을
존중하는 여행 포털서비스입니다.
가격대와 평점 선택
1박 요금 (단위 : 원)
평점

안덕계곡 여행 정보

놀러의 인공지능이 분석한 안덕계곡 여행의 다양한 정보와 주변의 숙소들을 알아보세요.

안덕계곡 소개

안덕계곡
경치가좋은 편안한 기분전환되는

화순리에서 동쪽으로 2km쯤 가면 감산리 마을 일주도로가에 안덕계곡이 있다. 천연기념물 제377호로 지정된 상록수림지대가 있어 구실잣밤나무, 참식나무, 후박나무 등의 오래된 나무가 서 있으며 수십 길의 벼랑이 병풍처럼 둘러 있다. 입구에서 폭포까지 들어가는 길이 운치있고 밤이면 불빛이 밝혀져 한결 분위기를 돋군다.* 안덕계곡 상록수림지대(천연기념물 제377호(1986. 2. 8))이 지역은 하천변일대의 난대림 지대를 문화재보호법에 의하여 천연기념물로 지정하여 보호하고 있는 곳으로 식물의 채취, 야생동물 포획 등 자연을 손상시키는 행위를 금하고 있다. 계곡 양쪽의 상록수림과 하천의 맑은 물, 군데군데 있는 동굴 등은 선사시대의 삶의 터전으로도 알맞았을 것으로 보인다. 추사김정희 등 많은 학자들이 찾았던 곳이다. 특히 계곡에는 희귀식물인 솔잎란, 소사나무, 지네발란, 녹나무, 육박나무, 호랑가시나무 등 희귀식물과 담팔수와 개상사화 등이 자생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보존이 잘되어 있는 난대림의 원식생으로서 가치가 높아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어 있다. 이곳에는 300여 종의 식물이 분포하며 특히 양치식물이 많이 있는 것이 특색이다.

더보기

안덕계곡 날씨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안덕계곡 특징

이곳은 30대, 20대 방문이 많고 방문객들은 주로 제주도 안덕계곡, 제주 계곡에 관해 관심이 높은 것으로 보입니다.

방문 연령 분포도

hook

안덕계곡 여행 관련어

안덕계곡 맛집 제주도 안덕계곡 카멜리아힐 화순해수욕장 엉또폭포 천제연폭포 정방폭포 제주 조각공원 천지연 천제연 주상절리 중문관광단지 용머리해안 오설록 제주 계곡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의 유형

제주도 서귀포시의 추억을 가진 페이스북 친구

페이스북으로 연결하여, 친구와 여행을 떠나보세요

페이스북 인기 장소

안덕계곡 근처 숙소추천

안덕계곡 주변에는 총 13개의 숙소가 있습니다.

더보기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다른 지역

돈내코

계곡 양편이 난대 상록수림으로 울창하게 덮여 있고 높이 5m의 원앙폭포 (돈내코 입구에서 1.5㎞, 20분 소요)와 작은 못이 있어 그 경치가 매우 수려하다. 한라산에서 내려오는 얼음같이 차고 맑은 물이 항상 흐르고, 주변경관 또한 빼어나 물맞이를 비롯한 피서지로 유명한 곳이다. 백중날 (음력 7월 보름)에는 물을 맞으면 모든 신경통이 사라진다는 얘기가 있어 사람들이 가장 많이 붐빈다. 돈내코 유원지 입구에서 계곡까지 약 700m 정도에 달하는 숲길은 삼기를 나무가 빽빽이 들어서 있고 중간 중간에 나무 벤치가 있어 산림욕하기에 좋다. 특히 해발 400m 일대에는 희귀식물인 한란과 겨울딸기가 자생하고 있는 것으로 유명하다. 계곡 입구 건너편 300m 떨어진 도로변에 야영장과 주차장, 취사장, 체력단련 시설이 잘 갖추어져 있고 향토 음식점이 있어 토종닭 등 제주 특유의 별미를 맛볼 수 있다.* 돈내코 지명 유래 예로부터 이 지역에 멧돼지가 많이 출몰하여 돗드르라 하며돗드르는 지금의 토평마을의 지명 유래가 되고 있다. 돗은 돼지, '드르'는 들판을 가리키는 제주어이다. 때문에 돗드르에서 멧돼지들이 물을 먹었던 내의 입구라 하여 돈내코라 부르고 있다. 코는 입구를 내는 하천을 가리키는 제주어이다. 1920년대 공동목장에서 이묘하던 당시 토평마을 지역주민들에 의해 멧돼지가 관찰된 이후로 더는 멧돼지가 관찰되지 않고 있다.
상쾌한 편안한 경치가좋은
돈내코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