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러는 모든 여행자의 취향을
존중하는 여행 포털서비스입니다.
가격대와 평점 선택
1박 요금 (단위 : 원)
평점

안면도자연휴양림 여행 정보

놀러의 인공지능이 분석한 안면도자연휴양림 여행의 다양한 정보와 주변의 숙소들을 알아보세요.

안면도자연휴양림 소개

안면도자연휴양림
힐링하기좋은 아늑한 포근한

안면도 자연휴양림은 국내 유일의 소나무 단순림으로서 수령 100 년 내외의 안면 소나무 천연림이 430ha에 집단적으로 울창하게 자라고 있고, 고려때부터 궁재와 배를 만드는데 주로 사용하였으나 도남벌이 심해지자 고려때부터 왕실에서 특별관리하였으며, 1965년도 부터 충청남도에서 관리하고 있다. 현재 안면도 자연휴양림은 안면읍 소재지를 지나 방포마을 넓은 벌판을 지나면서 나타나는 송림 둔덕에 위치해 있다. 안면대교에서 고남, 영목항 방향 15km 지역에 있으며 꽃지 삼거리에서 고남 , 영목항 쪽으로 직진하면 송림사이로 오른쪽에 연두색수목원의 휀스가 보이고 왼편에는 휴양림 매표소와 주차장이 보이는데 도로가 휘는 구간이고 직진 차량의 과속이 있어 좌회전 진입시 직진차량이 없는지 살펴보고 조심해 들어와야 된다. 휴양림으로 들어서는 순간 시원스레 쭉쭉 뻗어오른 소나무들에서 뿜어 나오는 솔향기에 정신은 곧 맑아진다. 보도블록을 깐 길 안쪽으로 멋진 건물 한동이 보인다. 관리사무소를 겸한 산림전시관이다. 산림 전시관에는 목재 생산 과정과 목재의 용도, 산림의 효용가치 등을 일목요연하게 이해할 수 있도록 전시해 놓았다. 전시관 오른쪽으로 난 길을 따라 작은고개를 넘어서면 이윽고 숲속의 집이 전개된다. 산자락에 일렬로 배치한 숲속의 집은 모두 18동으로 , 콘도형이지만 식기와 조리기구는 없고 가스레인지만 설치돼 있으므로, 세면도구와 취사구를 준비해야한다. * 구역면적 - 135ha(집단시설면적 7ha) * 주최사업 - 체력단련, 족구, 삼림욕, 수목관찰 등 * 주변환경 - 안면도 안면도는 태안반도의 서남단에 위치하고 리아스식 반도로 우리나라 여섯 번째크기의 섬이다. 이조시대 조운을 위한 운수수단으로 운하를 만든 것이 인공섬이 된 것이며, 1960년 연육교를 놓아 육지와 이어졌다. 안면도 휴양림은 "안면송" 이라는 고유의 이름을 가진 천연 소나무가 국내에서 유일하게 자생하고 있고 현재 보존되어 있는 성림지가 400여ha 에 달한다. 인근에는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모감주나무 군락지와 안면팔경인 할미, 할아비바위가 있는 꽃지해수욕장 등 주변에는 크고 작은 해수욕장 10여곳이 산재되어 있다. 휴양림에는 산림의 기능 및 이용과 태안반도의 역사와 환경에 대하여 570여 점이 전시되어 있는 산림전시관과, 5ha 규모로 조성된 수목원이 있다. 여름피서철 야영객을 위한 야영장이 조성되어 있으며, 송림 속에 총 9통의 통나무집에는 난방은 물론 욕실, 가스렌지, 씽크대, 냉장고 등이 설치되어 있어 사계절 이용이 가능하다. 전망대에 올라가면 서해의 푸른바다가 눈앞에 펼쳐진다.* 주요 야생화 - 으름난초, 새우난초, 보춘화, 말오줌때, 먹넌출

더보기

안면도자연휴양림 날씨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안면도자연휴양림 특징

이곳은 30대, 40대 방문이 많고 방문객들은 주로 태안 안면도, 안면도에 관해 관심이 높은 것으로 보입니다.

방문 연령 분포도

hook

안면도자연휴양림 여행 관련어

칠갑산자연휴양림 석모도자연휴양림 금강 자연휴양림 안면도 리솜오션캐슬 강씨봉 자연휴양림 안면도 수목원 안면도 성주산 자연휴양림 태안안면도휴양림 국립자연휴양림 봉수산 자연휴양림 안면도자연휴양림 예약 영인산 자연휴양림 게국지 맛집 태안 안면도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의 유형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충남 태안의 추억을 가진 페이스북 친구

페이스북으로 연결하여, 친구와 여행을 떠나보세요

페이스북 인기 장소

안면도자연휴양림 근처 숙소추천

안면도자연휴양림 주변에는 총 46개의 숙소가 있습니다.

더보기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다른 지역

구례포해수욕장

태안읍 광장사거리에서 603번 지방도를 타고 북쪽으로 가면 학암포, 구례포, 신두리해변, 그리고 또 하나의 땅끝마을 만대마을이 나타난다. 태안여상 앞 태을암 입구를 지나 반계삼거리에 이르러 다시 갈림길이 나오고 여기서 좌회전해서 학암포 가는 길로 접어든다. 학암포는 방파제가 설치된 작은 포구를 중심으로 두 개의 해변이 좌우로 나뉘어져 있다. 포구 서쪽 해변이 본래의 학암포해수욕장으로 해변의 길이는 2km 정도이며 해변 양쪽 끝에는 기암 괴석이 둘러쳐 있다. 모래사장 바로 앞에는 소분점도라는 섬이 떠있는데 썰물때면 200m의 바닷길이 열려 섬과 해변이 하나가 된다. 이 소분점도로 인해 학암포는 더욱 아름답게 보이며, 특히 겨울철에 석양이 소분점도 왼쪽의 바다로 떨어지는 광경이 보는 이들에게 진한 감동의 여운을 남게 한다. 포구 동쪽은 조그마한 해변이다. 서쪽 해변이 모래사장으로 되어 있는 것에 비해 이쪽 해변은 뻘이 섞여 있어 물빛이 탁해 보인다. 낚싯배들은 이곳에 정박해 있다가 안도, 연도, 거북섬 등지로 어로를 떠난다. 특히 안도의 바다낚시가 유명하여 놀래미, 우럭이 잘 잡히고 가끔 광어도 올라온다. 학암포에서 2km 못미처 만날 수 있는 구례포 해변은 인기 TV드라마의 촬영지였던 곳이다. 특히 극중 대형 전투장면을 찍을 당시 겨울 분위기를 내기 위해 해변에 엄청난 양의 소금을 뿌렸다는 이야기는 유명하다. 단지 학암포에 비해 아쉬운 것은 소분점도와 같은 섬이 없다는 것. 물론 해변 길이도 그리 길지 않다. 그러나 학암포에 비해 찾는 사람이 적어 한적한 겨울바다 여행을 즐길 수 있다는 것이 구례포의 매력이다. 한편 구례포 남쪽 신두해수욕장은 모래가 많이 쌓여 있어 사막을 찾아간 것 같은 느낌을 받는다.
힐링하기좋은 상쾌한 전통적인
구례포해수욕장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