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러는 모든 여행자의 취향을
존중하는 여행 포털서비스입니다.
가격대와 평점 선택
1박 요금 (단위 : 원)
평점

여인숙 갤러리 여행 정보

놀러의 인공지능이 분석한 여인숙 갤러리 여행의 다양한 정보와 주변의 숙소들을 알아보세요.

여인숙 갤러리 소개

여인숙 갤러리
깨끗한 안전한 전통적인

군산 여인숙 갤러리는 2007년까지 숙박시설(삼봉여인숙)로 이용되다 방치된 건물을 2010년 이상훈 대표가 인수해 비영리 전시 공간 겸 창작 공간으로 개조한 곳이다. 여인숙(與隣熟)은 ‘여러 이웃이 모여 뜻을 이룬다’는 의미이며, 1층은 갤러리로 2층은 작가들의 숙소로 사용한다. 이곳은 창작 레지던시(공모를 통해 선발된 예술가들이 일정 기간 동안 숙식을 제공받으며 작업하는 공간)로, 3명의 외부작가가 8개월간 작품 활동을 하고 전시회를 여는 방식으로 운영한다. 여인숙은 개관 초기부터 주변의 오래된 상점과 주택에 문화를 입히는 작업을 펼쳐 왔다. 지역 커뮤니티 사업인 마을 가꾸기 프로그램을 통해 2011년 ‘동국사 가는 길’을 조성했고, 2013년에는 ‘월명산 가는 길’을 선보였다. 갤러리는 주로 설치미술, 실험영상 등을 전시해 주민들과 소통을 시도하며, 지역 문화 예술을 다양한 방향으로 토론해 볼 수 있는 대화의 창으로도 활용되고 있다.

더보기

여인숙 갤러리 날씨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여인숙 갤러리 특징

이곳은 30대, 20대 방문이 많고 방문객들은 주로 전주 군산 여행, 군산 게스트하우스에 관해 관심이 높은 것으로 보입니다.

방문 연령 분포도

hook

여인숙 갤러리 여행 관련어

군산 펜션 진성원 군산 숙소 부안 가볼만한곳 변산반도 가볼만한곳 군산 가볼만한곳 전주 군산 여행 군산날씨 군산 게스트하우스 군산에가볼만한곳 김제 가볼만한곳 군산 호텔 군산 선유도 다리개통 군산 바다 군산 여행코스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의 유형

전북 군산의 추억을 가진 페이스북 친구

페이스북으로 연결하여, 친구와 여행을 떠나보세요

페이스북 인기 장소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다른 지역

경암동 철길마을

군산 경암동 철길마을은 ‘진포 사거리’에서 ‘연안 사거리’로 이어지는 철길 약 400m 구간을 말한다. 철길 한쪽에는 70년대에 건축한 낡은 2층집들이 다닥다닥 붙어있고 다른 한쪽에는 부속 건물인 듯한 작은 창고들이 연결되어 있으며, 일제강점기 시절의 철길과 침목이 그 모습 그대로 있다. 지금은 기차 운행이 중단됐지만 2008년까지는 마을을 관통하는 기차가 하루 두 번 운행됐다. 건물과 건물 사이를 기차가 아슬아슬하게 지나가는 이색적인 풍경 때문에 한때 사진가들의 단골 출사 지역으로 명성을 누렸다.기차 운행 중단 이후로 잠시 먹거리촌으로 북적거렸으나 무허가 음식점, 포장마차들을 모두 정리하고 ‘추억의 거리’로 재탄생했다. 철길 변 벽 곳곳에는 화물차의 풍경, 꽃그림 등 옛 생각이 절로 나는 벽화들이 그려져 있다. 데이트 명소답게 아기자기한 가게들이 눈길을 끈다. ‘의상 대여숍’에서는 교련복과 한복, 각설이복 등과 소품을 빌려 사진을 찍을 수 있다. 지금은 거의 사라진 ‘폴라로이드 사진’ 촬영을 해 주는 곳도 있어 연인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추억의 불량식품, 쥐포 등 먹는 재미도 빠질 수 없다.
유명하지않은 기분전환되는 북적거리는
경암동 철길마을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