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러는 모든 여행자의 취향을
존중하는 여행 포털서비스입니다.
가격대와 평점 선택
1박 요금 (단위 : 원)
평점

영남루 여행 정보

놀러의 인공지능이 분석한 영남루 여행의 다양한 정보와 주변의 숙소들을 알아보세요.

영남루 소개

영남루
전통적인 한국적인 깨끗한

이 누각은 조선 선조 35년(1602)에 창건한 화축관의 문루(문간재)로 추정된다. 건물은 정면 3칸 측면 2칸의 팔작기와집에 12주의 돌기둥으로 가구되었는데, 당시 임금이 온천에 거동할 때 행궁으로 사용했던 건물이다. 본래는 중앙초등학교 정문에 자리잡고 있던 것을 1959년 이곳으로 이전하였는데, 그 내부에는 우암 송시열이 지은 기문이 남아 있다. 천안삼거리를 관광지로 조성하기 위해 호수가에 화축관의 문루이던 영남루를 옮기어 수중에 세웠다.

더보기

영남루 날씨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영남루 특징

이곳은 30대, 20대 방문이 많고 방문객들은 주로 영남루 야경, 밀양 영남루에 관해 관심이 높은 것으로 보입니다.

방문 연령 분포도

hook

영남루 여행 관련어

전통시장 통영영남루 재래시장 대구 영남루 영화 촬영지 영남루특징 유적지 차나무 천안영남루 영남루에대해서 밀양 영남루 영남루주차 영남루 야경 월연정 철쭉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의 유형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충남 천안의 추억을 가진 페이스북 친구

페이스북으로 연결하여, 친구와 여행을 떠나보세요

페이스북 인기 장소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다른 지역

광덕사

광덕사는 신라 선덕여왕 때(637년) 자장율사가 창건하고 흥덕왕 때(832년)에 진산 화상이 중건했다고 전해진다. 아산시와 천안시의 경계를 이루는 광덕산(699.3m) 동남쪽, 그리고 태화산(455.5m) 서남쪽 산자락에 있다. 일주문 앞쪽은 "태화산 광덕사", 뒤쪽은 "호서제일선원"이라는 편액이 걸려있고 참선을 수행하는 스님들의 도량임을 짐작게 하듯 고즈넉한 분위기가 물씬 풍겨온다. 조선 초기에 세조가 지병을 치유하려고 다녀가기도 했다는 일화가 전해 내려오며 임진왜란 전까지는 충청, 경기지역에서 가장 큰 절로 꼽힐 정도로 사세가 컸다. 그러나 임진왜란 때 거의 불타버려 옛 영화는 찾을 수 없고 대웅전을 비롯, 명부전, 천불전 등 주요 전각들은 대부분 근래에 새로 지었다. 대웅전으로 들어가는 보화루 앞에는 몇백 년 묵은 호두나무가 서 있고 요사채 옆에도 키 큰 호두나무가 서 있어 이곳 광덕사가 호두의 원적지임을 알게 해준다. 광덕사는 곳곳이 단아하게 단장되어 있다. 꽃밭이 그렇고 진입로 옆으로 흐르는 계류가엔 법정 스님의 수필 "무소유" 의 한 구절을 옮겨적은 팻말도 보인다. "우리의 목표는 풍부하게 소유함이 아니라 풍성하게 존재하는 데 있다. 삶의 부피보다는 질을 문제 삼아야 한다" 는 글귀가 광덕사를 찾는 이들의 마음을 정화해준다.
볼게많은 시끌벅적한 화려한
광덕사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