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러는 모든 여행자의 취향을
존중하는 여행 포털서비스입니다.
가격대와 평점 선택
1박 요금 (단위 : 원)
평점

용화사 여행 정보

놀러의 인공지능이 분석한 용화사 여행의 다양한 정보와 주변의 숙소들을 알아보세요.

용화사 소개

용화사
안전한 활기찬 전통적인

용화사(龍華寺)는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에 자리한 대한불교 조계종 제5교구 본사인 법주사의 말사이다. 뽀얀 먼지를 휘날리며 수많은 왜적들이 진천을 향해 달려오고 있었다. 그런데 갑자기 왜적들의 눈에 엄청나게 큰 장수같이 보이는 형상이 눈에 들어왔다. 깜짝 놀란 왜적들은 순간 갈등을 하지 않을 수 없었다. 저렇게 큰 장수가 달려와서 칼을 휘두른다면 진영은 풍비박산이 날게 뻔했기 때문이다. 큰 장수와 싸움을 할 것인가 말 것인가를 고심하던 왜장은 마침내 퇴각하라는 명령을 내렸다. 그러자 수많은 왜적들은 혼비백산하여 물러가고 말았다.이 이야기는 용화사 석불입상에 얽힌 전설로 진천의 옛 읍지인『상산지(常山誌)』 고적(古蹟)조에 전하는 것이다. 전국토가 왜적의 총칼에 의해 초토화되고 있을 때 왜적들의 간담을 서늘하게 하여 진천을 지켜내었다는 석불입상의 이야기는 입에서 입으로 전해져 진천의 수호신으로까지 불리어지고 있다. 진천의 수호신이 머무르는 이 용화사는 안타깝게도 언제 누가 창건했고, 원래의 이름이 무엇이었는지, 또한 언제 폐사가 되었는지는 알 수가 없다. 그러나 예전의 역사는 알려지지 않았지만 용화사 경내에 우뚝 서 있는 석불입상은 왜적을 물리쳐 진천의 수호신으로 추앙받고 있다. 이러한 전설은 사람들에게 면면히 전해져 공양을 올리게 했고, 마침내 1946년 용화사라는 이름의 사찰이 창건되기에 이른 것이다.[진천용화사 석조보살입상] 유형문화재 제138호(1984년 12월 31일 지정)이 미륵불은 화강암으로 된 불상으로 높이는 7.05m, 아래 부분의 폭이 1.7m나 된다. 불상의 목 부분에는 영락줄이 있으며 손에는 연꽃을 잡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 불상은 김유신장군의 위업을 기리기 위한 송덕불상이라 불리워지는데 고려시대에도 신라의 예를 따라 길상사의 제향을 국제로 하려면 표적이 있어야 하겠기에 고려 초기에 이불상을 건립한 것이라고 추정된다. 이 불상이 있는 사찰은 신라 성덕왕 19년(702)에 창건되어 고려 말에 폐사되었으며 그 후지금의 용화사가 건립되었다고 한다. 또한 이 불상은 진천읍의 수호신이라고도 하는데, 상산지에 의하면 임진왜란 때 왜병들이 불상 맞은편인 삼덕리에 진용을 갖추고 진천읍으로침입하다가 키가 10여척이나 되는 대장이 우뚝 서 있어, 그 위풍에 놀라 싸울 뜻을 잃고물러나 진천읍은 그 화를 면했다고 한다.* 시대 - 고려시대 * 재질 - 석조 (화강암)* 규모 - 높이 7.05m , 폭 1.7m

더보기

용화사 날씨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용화사 특징

이곳은 30대, 40대 방문이 많고 방문객들은 주로 인천용화사, 통영 용화사에 관해 관심이 높은 것으로 보입니다.

방문 연령 분포도

hook

용화사 여행 관련어

대구용화사 김포 용화사 수원 용화사 대천용화사 인천용화사 서울용화사 부산 용화사 단양용화사 안성용화사 통영 용화사 경주용화사 의왕용화사 인간극장용화사 청주 용화사 양산용화사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의 유형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충북 진천의 추억을 가진 페이스북 친구

페이스북으로 연결하여, 친구와 여행을 떠나보세요

페이스북 인기 장소

용화사 근처 숙소추천

용화사 주변에는 총 1개의 숙소가 있습니다.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다른 지역

만뢰산

이 이름은 고구려시대에 지명을 본떠서 그대로 붙인 이름으로 추측된다. 높이는 611m이다. 만노산·이흘산이라고도 불린다. 주능선은 충청북도와 충청남도를 가르는 경계선이다. 정상에는 화가 최양호가 제작한 장승이 세워져 있다. 이 장승은 한자 뫼 산(山)의 형태를 갖추고 있는데, 진천에서 가장 높은 산을 상징한다. 산행 제1코스는 백곡면 대문리 하수문에서 시작한다. 하수문에서 우측으로 들어가면 절골이 나오며 계곡 능선길을 따라 40분 정도 오르면 정상이다. 정상에는 헬기장이 있고 1984년에 세운 삼각점이 박혀 있다. 시야에 연곡저수지와 몽각산(403m)이 전망된다. 하산은 정상에서 동쪽으로 난 주능선을 따라 540봉을 거쳐 연곡리 쪽으로 내려가거나 남쪽 연곡지를 통하여 내려온다. 연곡리 보련마을 쪽 하산은 남쪽으로 정상의 헬기장을 가로지른다. 완만한 능선을 따라 내려서면 보련마을에 도착하며, 이곳에는 진천 연곡리 석비(보물 404)와 보탑사 삼층목탑이 볼거리이다. 계속 내려가면 연곡지가 나온다. 연곡지는 겨울철 얼음낚시로 유명한 곳으로, 작은 길을 40분 정도 내려가면 김유신의 탄생지에 닿게 된다. 산행거리는 6.8㎞이고 약 3시간 20분이 소요된다. 제2코스는 연곡리 보련마을이 산행기점이 된다. 마을 왼쪽으로 올라가면 천수탑과 기도터를 지나며 주능선에서 오른쪽으로 따라가면 정상이다. 하산은 동북쪽으로 난 능선길을 따라 540봉을 거쳐 남동쪽 능선을 따라 내려가면 된다. 산행거리는 7.5㎞ 거리이며 약 2시간 40분이 소요된다. 백곡면 대문리와 성대리는 마을 전체가 안개꽃 단지이다. 이곳에는 진천 연곡리 석비(보물 404) 등 많은 유적들이 산재해 있다.
안전한 평화로운 활기찬
만뢰산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