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러는 모든 여행자의 취향을
존중하는 여행 포털서비스입니다.
가격대와 평점 선택
1박 요금 (단위 : 원)
평점

인평대군치제문비 여행 정보

놀러의 인공지능이 분석한 인평대군치제문비 여행의 다양한 정보와 주변의 숙소들을 알아보세요.

인평대군치제문비 소개

인평대군치제문비
안전한 전통적인 한국적인

조선 경종4(1724년) 인평대군은 인조의 셋째아들로 효종의 아우인데, 1622(광해군 14)년 출생하여 1658(효종 9)년 졸하였다. 대군의 이름은 요 자는 용함이며 호는 송계이다. 1630(인조 8)년 인평대군에 봉해지고 1636 병자호란이 일어나자 부왕을 남한산성으로 호종하였다. 글씨,그림에 능했으며, 학문의 깊이도 심오하여 제자백가에 통하였다. 시호는 충경이다. 대군의 치제문비는 묘소 좌측아래 약50m 지점에 있는데 정면2칸, 측면 1칸의 7평 남짓한 비각을 만들어 2기를 그 속에 안치하였다. 이 비는 1978년에 유형문화재로 지정되었으며 1983년 비각을 보수하고 단청하였다. 제1기는 인평대군천장시별견우승지치제문 (麟坪大君遷葬時別遣右承旨致祭文) 이란 제목으로 되어 있는데 비문은 1693(숙종 19)년에 쓰고 1724(경종4)년 세운 것이다. 비문의 비면은 효종(孝宗)의 어제어필이고, 후면은 숙종(肅宗)의 어제어필이며, 전액은 서평군(西平君) 효가 썼다 제2기는 왕이 신하를 보내어 치제케하고 그 제문을 적은 것인데 상단은 영조(英祖)의 어제어필이며, 하단은 정조(正祖)의 어제어필이다. 한편 대군의 묘소는 전형의 조선시대 능원제에 따른것으로 정교한 석물 들이 갖추어져 있다. 특히 묘소아래의 신도비는 귀부의 문양이 아주 섬세하고 이수의 문양 또한 빼어나 조선시대 신도비의 전형 양식을 보여주고 있다.- 소 유 자 : 사유 - 규 모(격) : 제 1기;높이200cm 너비88cm 두께34cm, 제 2기;높이204cm 너비87cm 두께38cm - 재 료 : 화강암

더보기

인평대군치제문비 날씨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인평대군치제문비 특징

이곳은 30대, 40대 방문이 많고 방문객들은 주로 철원 가볼만한곳, 포천 허브아일랜드 라벤더에 관해 관심이 높은 것으로 보입니다.

방문 연령 분포도

hook

인평대군치제문비 여행 관련어

원조 김미자할머니갈비 포천이동갈비맛집 포천 허브아일랜드 라벤더 포천 비둘기낭폭포 경기도 가볼만한곳 포천 카페 경기도 포천 여행 이동궁전갈비 산정호수 포천 여행코스 포천이동갈비 포천계곡 철원 가볼만한곳 포천여행스케치펜션 포천날씨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의 유형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인평대군치제문비 근처 가볼만한 곳

인평대군치제문비 근처에 가볼만한 곳,맛집 등을 알아보세요.

경기 포천의 추억을 가진 페이스북 친구

페이스북으로 연결하여, 친구와 여행을 떠나보세요

페이스북 인기 장소

인평대군치제문비 근처 숙소추천

인평대군치제문비 주변에는 총 0개의 숙소가 있습니다.

선택한 조건에 맞는 숙소가 없습니다.
사이트 상단 버튼을 눌러 다른 조건으로 검색해보세요.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다른 지역

관음산

관음산(733m)은 경기 포천군, 영중면, 일동면, 이동면, 영북면등 4개면 경계에 솟아있다. 주위의 명성산 국망봉, 백운산 그늘에 가려 별로 알려지지 않은 산이지만 그만큼 호젓한 산행을 즐기기에 좋다. 관음산의 특징은 바위가 별로 없는 '육산'이라는 점이다. 정상에서 북쪽 사자락에는 관광명소인 산정호수가 자리잡고 있으며, 남쪽으로는 드라이브 코스인 영평천이 흐르고 있어, 볼거리가 많다. 관음산에서 동쪽으로 이어지는 사향산은 군사시설로 입산이 통제되고 있는 곳이다. 산행 들머리는 영중면 파주골, 영북면 산정리와 쇠골, 낭유고개 등이다. 이 중 파주골은 후고구려를 건국한 궁예가 명성산에서 왕건에게 패한 후 도주했던 곳이라 해서 패주동으로 불리다가 훗날 파주골로 되었다. 파주골 식당을 지나 계곡 초입에는 폐광터가 있다. 여기서 두갈래 길이 나오는데 왼쪽은 쇠골로 넘어가는 길이고 오른쪽은 500봉으로 오르는 길이다. 능선을 올라서서 500봉까지는 50분쯤 걸린다. 500봉에서 15분쯤 완만한 능선길을 따라가면 관음골재다. 여기서 오르막길을 다시 15분쯤 가면 우물목과 관음산으로 갈라지는 3거리가 나온다. 3거리에서는 명성산이 잘 보인다. 서쪽으로는 불무산이 한눈에 들어온다. 3거리에서 관음산 정상까지는 15분 거리다. 경사도 완만한데다 중간중간 전망이 트여 있어 지루하지 않다. 남쪽으로는 바위에서 바람이 솟아난다는 풍혈산, 북쪽으로는 낭유 고개 너머 사향산과 명성산이 솟아있다.
안전한 전통적인 한국적인
관음산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