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러는 모든 여행자의 취향을
존중하는 여행 포털서비스입니다.
가격대와 평점 선택
1박 요금 (단위 : 원)
평점

국립중앙과학관 여행 정보

놀러의 인공지능이 분석한 국립중앙과학관 여행의 다양한 정보와 주변의 숙소들을 알아보세요.

국립중앙과학관 소개

국립중앙과학관
기분전환되는 즐거운 힐링하기좋은

* 자연과 인간과 과학의 조화, 국립중앙과학관 *'자연과 인간과 과학의 조화'라는 주제 아래 5만여평의 대지위에 건립된 국립 중앙과학관은 산업기술, 자연사, 과학기술사 등에 관한 자료의 수집, 연구 및 전시를 통해 과학기술과 지식을 보급하고, 생활의 과학화를 도모하여 과학기술을 통한 선진화라는 목표를 실현하고자 지난 1990년 10월 9일 개관하였다. 야외전시장에는 비행기·프로펠러·에어보트 등의 대형전시물을 전시하고 휴식공간을 설치하였으며, 특별전시관에는 전국과학전람회 및 전국학생과학발명품경진대회 수상작품을 정기 전시하고 과학관 소장 전시품·희귀 소장품·각종 단체 특별전을 연다. 상설전시관에는 자연사·한국과학기술사·자연의 이해·자연의 이용 등 4개 분야 322개 주제로 4,200여 점의 전시물을 실물, 복원, 박제(剝製), 영상, 사진, 도해(圖解), 실험장치 등의 형태로 복합 전시하고 있다. 천체관은 돔형 건물로 70mm 대형 아스트로비전과 천체투영기 플라네타리움이 있다. 자연학습원은 총 10만 891㎡ 부지에 12㎞의 관찰로를 개설하여 주변에 각종 식물류(초본류 및 목본류)를 심었다. 아마추어 무선국(HAM)은 1992년 1월 16일에 개국하였으며 원하는 단체의 신청을 받아 공개 운영한다. 그외 새싹과학교실·탐구관 체험·수요실험교실·모형비행기 제작·성인컴퓨터교실 등의 과학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주말별자리여행·천체과학교실·열린 관측회·자연사연구회·겨울철새 자연탐험대 등의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 국립중앙과학관의 역사 *국립중앙과학관의 시작은 1926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1926년 10월 설립을 승인받아 다음 해 5월 상설전시관을 개관하였다. 8·15광복 후 국립과학박물관으로 개칭하고, 1948년 문교부 산하 국립과학관으로 정식 발족하였다. 1969년 과학기술처로 이관되고, 1990년 국립중앙과학관으로 확대·개편하였다. 1990년 6월 8일 기존의 과학관은 서울과학관으로 개칭하여 소속기관으로 두고, 본부를 대전광역시의 대덕연구단지로 옮겼다.

더보기

국립중앙과학관 날씨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국립중앙과학관 특징

이곳은 30대, 40대 방문이 많고 방문객들은 주로 국립중앙박물관, 대전 국립중앙과학관에 관해 관심이 높은 것으로 보입니다.

방문 연령 분포도

hook

국립중앙과학관 여행 관련어

대구국립중앙과학관 국립중앙박물관 국립과학관 대전과학관 오토마타 대전 국립중앙과학관 사이버국립중앙과학관 국립중앙과학관 캠프 과학전람회 전국과학전람회 국립중앙과학관 심볼 과학캠프 서울국립중앙과학관 과학관 국립과천과학관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의 유형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대전 유성의 추억을 가진 페이스북 친구

페이스북으로 연결하여, 친구와 여행을 떠나보세요

페이스북 인기 장소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다른 지역

국립대전현충원

* 순국선열을 기리는 곳, 국립 대전 현충원 *대전광역시 유성구 계룡로 1558번지(구 갑동)에 위치했으며, 부지 면적은 322만 2001㎡, 안장 능력은 6만 3250기이다. 한국의 전통미와 현대감각의 조화, 자연경관의 최대 보존, 기존 국립묘지의 미비점 보완, 전 묘역의 호국공원화를 기본 방향으로 잡아 조성하였다. 이곳은 조국수호와 국가번영을 위해 고귀한 생명을 나라에 바치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이 고이 잠들어 계시는 민족의 성지로서, 1979년에 착공하여 1985년에 완공하였다. 100만평에 달하는 넓은 부지 위에 묘역은 애국지사, 국가유공자, 장군, 장교, 사병, 경찰관 및 일반묘역으로 조성되어 있으며, 주요 시설물로는 참배를 드리는 현충탑과 현충문이 있고, 영결식과 호국영화 상영을 위한 현충관, 각종 호국사진과 유품을 전시한 호국관 그리고 군 전투장비를 전시한 야외전시장이 있다.  그 밖에 호국분수탑, 홍살문, 천마웅비상, 23개의 호국경구비 등 조형물이 있으며, 한반도 지도모양을 본 떠 만든 자연석 인공연못인 현충지, 정자 그리고 각 묘역 주변에 잘 가꾸어진 휴게시설 등이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배경으로 잘 가꾸어져 있다.  1982년 8월 27일 사병을 처음 안장한 이후 1985년 2월 장교 및 경찰관, 1986년 11월 장관급 장교, 1989년 10월 국가유공자, 1994년 12월 소방관(일반묘역)을 각각 처음으로 안장하였다. * 국립대전현충원 조성 이유 *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동(銅雀洞)에 있는 국립현충원의 안장 능력이 한계에 이름에 따라, 1979년 4월 1일 착공해 같은 해 8월 29일 국립묘지관리소 대전분소로 출범하였다. 1985년 국립묘지를 준공한 뒤, 1991년 국립묘지대전관리소 승격을 거쳐 1996년 6월 1일 지금의 국립대전현충원으로 이름을 변경하였다.
경치가좋은 사진찍기좋은 기분전환되는
국립대전현충원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

대전시민천문대

* 국내 최초의 시민천문대, 대전시민천문대 *대전시민천문대는 일반 관람객을 대상으로 공개관측을 실시하는 국내 최초의 시민천문대이다. 제1관측실에 설치된 10인치 굴절망원경은 국내 최대 구경을 지니고 있으며, 특히 홍염 필터를 이용하여 태양 홍염의 모습을 선명하게 관찰할 수 있다. 주로 맑은 날 주간에는 태양 관측을, 야간에는 행성과 달, 성운, 성단, 은하 등의 천체를 관측할 수 있다. 이외에도 천체투영관에서는 날씨에 관계없이 천체투영기를 이용한 가상의 별빛으로 별자리 강의를 들을 수 있으며, 기타 교육실과 전시실에서도 시청각 교재를 이용하여 다양한 천문학의 세계를 접할 수 있다.  * 대전시민천문대의 천체투영관과 전시실, 관측실에 대하여 *1층에는 90석 규모의 천체투영관이 있다. 이곳은 천체투영기를 이용하여 9.5m의 돔스크린에 가상의 별을 투영함으로써 시간과 날씨에 상관없이 밤하늘을 관찰할 수 있는 곳이다. 또한 전문강사로부터 별자리와 천체의 운행에 대한 설명을 들을 수 있다. 전시실은 2층에 위치하고 있는데, 우주개발의 역사, 우주의 탄생과 진화, 망원경의 구조와 기능, 행성 대기의 소용돌이 등에 관한 전시물을 통해 천체에 대한 이해를 돕는 공간이다. 3층은 관측실과 전망대로 이루어져 있는데 주관측실에는 8m의 원형돔 시설에 25cm의 초저분산 굴절망원경이 설치되어 있어 태양, 달의 표면, 행성, 성운, 성단, 은하 등을 관측할 수 있고, 홍염필터를 통해 태양홍염도 선명하게 관찰된다. 보조관측실에도 13대의 망원경이 설치되어 있으며 가로 6.6m·세로 11.7m의 슬라이드돔을 갖추고 있다. 구름이 많거나 눈·비가 올 때에는 관측이 어렵다.
즐거운 경치가좋은 사진찍기좋은
대전시민천문대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