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러는 모든 여행자의 취향을
존중하는 여행 포털서비스입니다.
가격대와 평점 선택
1박 요금 (단위 : 원)
평점

서울대학교 규장각 여행 정보

놀러의 인공지능이 분석한 서울대학교 규장각 여행의 다양한 정보와 주변의 숙소들을 알아보세요.

서울대학교 규장각 소개

서울대학교 규장각
전통적인 한국적인 고풍스러운

규장각(奎章閣)은 1776년 조선의 22대 국왕 정조(正祖)가 창설하였다. 창덕궁 후원의 주합루(宙合樓) 및 그 일대를 규장각이라 하였으며, 역대 선왕들의 물품보관 및 서적의 수집, 출판 등 왕립 학술기관으로의 기능뿐만 아니라 정책연구 기능을 겸하였다. 현재는 서울대학교 내에 문화재 보존 설비를 완비한 전통양식의 기와집 건물을 지어 규장각 도서들을 관리하고 있으며, 도서관, 박물관, 국학연구, 사회교육의 기능을 겸하여 수행하고 있다.규장각의 소장 자료는 7종의 국보, 8종의 보물을 포함하여 18만여 책의 고도서와 5만여 장의 고문서, 1만 8천장의 책판, 현판 등 총 27만여 점의 고전적(古典籍)들을 소장하고 있다. 특히 국보 제151호의 조선왕조실록(朝鮮王朝實錄)과 국보 제 303호인 승정원일기(承政院日記)는 세계기록문화유산으로 지정되어 인류문화유산으로서 그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더보기

서울대학교 규장각 날씨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서울대학교 규장각 특징

이곳은 30대, 20대 방문이 많고 방문객들은 주로 서울대 규장각, 규장각에 관해 관심이 높은 것으로 보입니다.

방문 연령 분포도

hook

서울대학교 규장각 여행 관련어

서울대 규장각 규장각 규장각도서 규장각한국학 한국학연구원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의 유형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서울 관악의 추억을 가진 페이스북 친구

페이스북으로 연결하여, 친구와 여행을 떠나보세요

페이스북 인기 장소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다른 지역

관악산

관악산(높이 629m)은 1973년 관악구가 영등포구에서 분구되면서, 명산으로서 산 이름이 구의 명칭이 되어 관악구의 상징이자 자랑이 되고 있으며, 관악구 문화유산의 대부분이 관악산에서 비롯되었다. 1968년에 건설부 고시 제34호로 도시자연공원으로 지정되었으며 오늘날에는 수많은 서울 시민들이 즐겨 찾는 휴식처로 서울의 명소가 되었다. 곳곳에 드러난 암봉들이 깊은 골짜기와 어울려 험준한 산세를 이루고 있는 관악산은 산의 규모가 그다지 크지 않고 도심에서 가까워 누구나 하루 일정으로 산에 오를 수 있는데 봄에는 관악산 입구 쪽으로 벚꽃이 만발하고, 철쭉이 필 때는 철쭉제가 열리기도 한다. 봄철에 무리지어 피는 철쭉꽃과 여름의 짙은 녹음과, 계곡 깊은 곳에 동폭포, 서폭포의 물소리가 장엄하고 가을에는 단풍, 겨울에는 설경이 명산 관악의 면모를 자랑하고 있다. 관악산 정상에는 지상 레이다 관측소와 조선 태조 이성계가 서울을 도읍지로 정할 때 연주사와 원각사 두 절을 지어 화환에 대처했다고 하는 정상의 원각사와 연주암을 비롯하여 크고 작은 사찰과 암자가 있는데, 아슬아슬한 벼랑 위에 자리잡고 있는 연주대는 관악산의 모든 등산로가 집결하는 곳이다. * 관악산 관문 - 관악산 입구에 설치되어 있는 문으로 전통 한옥식 팔각합작 지붕으로 되어 있다.
친절한 상쾌한 맑은
관악산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

관악산 낙성대공원

고려의 명장 인헌공 강감찬 장군(948년∼1031년)의 탄생지를 성역화한 곳이다. 1973년 서울시에서 장군의 출생 유적지를 정비하여 지금에 이른다. 낙성대 3층 석탑이 석탑의 첫층 탑신 앞면에 "강감찬 낙성대"라는 명문이 해서체로 새겨져 있어 탑 이름을 강감찬탑 또는 강감찬 낙성대탑이라 부르고 있다. 조성 연대는 고려시대로, 자재는 화강암이며, 탑의 높이는 4.48m이다. 이 탑에 연유해서 이 곳 옛마을을 탑골이라 하며, 옛마을 사람들은 장군을 성신이라 우러러 받들고 그 위업을 추모하고 있다. * 안국사 안국사는 고려 시대 목조 건축양식의 대표적인 영주 부석사 무량수전을 본따 세우고, 장군의 영정을 모시고 있다. 정면 5간, 측면 2간의 청기와 지붕이 높이 올려져있어 매우 웅장한 느낌을 준다. 위치가 서울대학교 후문으로 통하는 길의 바로 동쪽이기 때문에 찾는 사람이 많아 서울 남부지역의 명소가 되고 있다. * 낙성대 유지 강감찬 장군이 탄생한 집터이며, 본래 낙성대 3층석탑이 있던 자리이다. 1973년 낙성대를 정화하면서 이 석탑을 안국사 경내로 옮기고 그 자리에 높이 2m의 유허비를 세워 유서깊은 사적지임을 표시하였다. 따라서 강감찬 장군의 탄생지를 기념하여 성역화한 곳이 낙성대이지만, 그가 태어난 곳은 유허비가 있는 곳이다.
전통적인 한국적인 고풍스러운
관악산 낙성대공원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