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러는 모든 여행자의 취향을
존중하는 여행 포털서비스입니다.
가격대와 평점 선택
1박 요금 (단위 : 원)
평점

춘추민속관 여행 정보

놀러의 인공지능이 분석한 춘추민속관 여행의 다양한 정보와 주변의 숙소들을 알아보세요.

춘추민속관 소개

춘추민속관
숨어있는 전통적인 한국적인

살아있는 향토문화를 만난다, 춘추민속관춘추민속관은 향토시인 정지용의 생가와 문학관에서 불과 200여 미터 떨어진 거리에 있다.  1760년(영조 36년)에 지어져 약 250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전통한옥(55칸)에 농경유물들을 전시하고 있다. 수집한  향토 민속유물들을 구경할 수 도 있는 전시관,  효소만들기와 한옥짓기 등을 체험하게 할 수 있는 안채와 전통한옥 민박을 할 수 있는 별채, 야외공간으로 나뉜다. 주말에는 목단꽃 실내공연장(150명 입장 가능)에서 공연도 열린다.  총 부지는 1,300평이며 실내 33평, 야외 700평의 전시실이 조성되어 있다. 춘추민속관에서 펼쳐지는 문화행사 및 체험 프로그램춘추민속관은 문화행사와 함께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우선 30명 이상의 단체의 사전 예약에 한 해 국악 공연을 관람할 수 있으며, 막걸리와 전통주를 만들 수 있는 가양주 만들기 체험 프로그램도 운영 중이다. 또한 한옥 짓기, 가마솥 밥짓기 등 전통문화체험을 할 수 있다.

더보기

춘추민속관 날씨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춘추민속관 특징

이곳은 30대, 20대 방문이 많고 방문객들은 주로 생생정보 물쫄면, 옥천 고기장인에 관해 관심이 높은 것으로 보입니다.

방문 연령 분포도

hook

춘추민속관 여행 관련어

배꽃필무렵 충북 옥천 맛집 수생식물학습원 옥천 계곡 옥천 카페 옥천 가볼만한곳 금산 맛집 영동 가볼만한곳 옥천군 맛집 생생정보 물쫄면 옥천 고기장인 영동 맛집 옥천 박규리낙지촌 옥천 마로니에숲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의 유형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충북 옥천의 추억을 가진 페이스북 친구

페이스북으로 연결하여, 친구와 여행을 떠나보세요

페이스북 인기 장소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다른 지역

높은벌

금강이 내려다보이는 산중턱에 위치한 마을, 높은벌'높은벌' 혹은 '높은벼루'라고 불리는 고당리가 그 곳에 있었다. 모두 10가구가 남아 있는 높은벌 마을. 마을에서 금강이 저 아래 보인다. 방금 지나온, 까마득하게 높아 보이던 다리가 눈 아래에 있다. 산골짜기에 밭을 일구며 사는 마을.  이 마을에서 유명한 건 옻이다. 마을 뒷산에 옻나무와 참가죽나무가 아직도 많다. 해마다 봄이면 옻 새순을 따서 큰 시장에 내다판다. 4킬로그램 정도면 한 5만원 돈이 된다. 참가죽나무의 순도 밥상에 오르는 진귀한 나물 반찬이라서 심심치 않게 팔린다. 몇 해 걸러 한 번씩 옻나무 진액과 옻나무껍질도 내다 판다. 한때 이 마을에 옻나무가 많다는 게 알려져 매년 봄에 외지 사람들이 찾아오곤 했었는데 옻에 민감한 몇몇 사람이 옻이 올라 고생한 적도 있다고 한다.  마을이 고속도로에서 빤히 보이는 곳에 있어서 고속도로 개통과 함께 초가지붕을 다 걷어내고 새마을 지붕을 얹었는데 지금도 그대로 남아 있다. 오지라는 게 시간과 공간의 개념이 씨줄과 날줄이 되어 얽힌 과거로의 여행이라면 '높은벌' 또한 오지라 할 수 있겠다.  높은벌의 관광 포인트높은벌은 작고, 오지에 가까운 마을이다. 그러다보니 특별한 관광 편의 시설은 없다. 하지만 산 중턱에 자리하고 있는 마을에서 내려다보는 금강 풍경이 아주 멋있다. 오르막길 입구부터 마을까지 걸어 올라가는 10~20분 정도의 시간과 마을 내를 돌아보는 시간 20분 정도면 충분하다.
전통적인 한국적인 고풍스러운
높은벌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