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러는 모든 여행자의 취향을
존중하는 여행 포털서비스입니다.
가격대와 평점 선택
1박 요금 (단위 : 원)
평점

통도사 성보박물관 여행 정보

놀러의 인공지능이 분석한 통도사 성보박물관 여행의 다양한 정보와 주변의 숙소들을 알아보세요.

통도사 성보박물관 소개

통도사 성보박물관
깨끗한 전통적인 한국적인

* 불교 문화와 친숙해질 수 있는 기회, 통도사 성보박물관 *통도사 성보박물관은 통도사에 위치하고 있으며, 1999년 4월 개관하였다. 박물관은 사찰전래의 문화재를 보존·전시하고 이에 대한 체계적 연구를 진행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이러한 보전과 연구를 통해 일반 대중의 불교문화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도모하기 위한 취지에서 건립되었다.현재 박물관에서 보유하고 있는 유물은 불교 문화재를 중심으로 국가지정 국보 1점과 보물 17점을 비롯하여 지방유형문화재 39점을 포함한 약 3만여 점에 이른다. 그 내용을 보면 선사시대에서 근대에 이르기까지 각 시대별·유형별로 다양하다. * 통도사 성보박물관의 자랑, 불교 회화 *박물관 소장 유물의 가장 큰 특징으로는 600여 점에 달하는 불교회화를 꼽을 수 있다. 이들 불화는 밑그림인 초본을 비롯하여 소형 사경변상도에서 높이가 13m에 달하는 초대형 괘불에 이르기까지 장르가 다양하며, 이는 국내뿐 만 아니라 세계박물관을 통틀어 가장 풍부한 자료로 평가되고 있다. 따라서 통도사 성보박물관은 이들 불교회화를 중심으로 전시실을 운영함으로써 국내 박물관으로는 유일한 불교회화 전문박물관이라고 할 수 있다.

더보기

통도사 성보박물관 날씨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통도사 성보박물관 특징

이곳은 30대, 40대 방문이 많고 방문객들은 주로 경상남도양산시하북면, 양산 통도사에 관해 관심이 높은 것으로 보입니다.

방문 연령 분포도

hook

통도사 성보박물관 여행 관련어

경상남도양산시하북면 양산 통도사 신중탱화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의 유형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경남 양산의 추억을 가진 페이스북 친구

페이스북으로 연결하여, 친구와 여행을 떠나보세요

페이스북 인기 장소

통도사 성보박물관 근처 숙소추천

통도사 성보박물관 주변에는 총 1개의 숙소가 있습니다.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다른 지역

내원사

* 수행도량으로서의 전통을 이어오는 사찰, 내원사(양산) *내원사는 대한불교조계종 제15교구 통도사의 말사로써 수려한 산수와 6Km에 달하는 아름다운 계곡으로 제2의 금강산이라 일컬어지는 천성산 기슭에 위치하고 있다. 1,300여 년 전 신라 선덕여왕 때 원효성사께서 창건하신 절이다. 1898년 석담유성(石潭有性) 선사가 설우(雪牛), 퇴운(退雲), 완해(玩海) 등과 더불어 수선사(修禪社)를 창설하여 절 이름을 내원사로 개칭하고 동국제일선원이라 명명한 후 선찰로써 이름을 떨치기 시작했다. 경허선사의 법제자인 혜월선사께서 조실로 주석하시면서 운봉, 향곡선사 등 한국 선종사의 선맥을 잇는 명안종사를 배출한 도량이다. 6ㆍ25사변으로 사원이 전소되자, 비구니 수옥스님의 원력으로 10년 만에 독립된 비구니 선원으로써 새롭게 중창되었다. 그 후 만공스님의 법제자인 법희, 선경스님등 납자들의 정진처가 되었다. 1979년 도용스님을 입승으로 모시고 18명의 스님들이 모여 삼년결사를 시작한 이후 1999년 여섯 번째 회향을 하였고 지금도 비구니 선객의 정진도량으로 선불장이 되고 있다.  * 원효대사와 비구니 수옥 스님의 이야기 *1,300여 년 전 원효대사는 중국 태화사(太和寺)에서 건너온 1천 명의 대중들을 이끌고 이 산으로 들어와 대둔사(大屯寺)와 89개의 암자를 창건했다고 한다. 당시의 암자 가운데 상ㆍ중ㆍ하 내원암이 있었는데 조선후기에 발생한 큰 수해로 대둔사와 89암자 대부분이 유실되고 하내원암만 남아, 여러 차례 중건을 거듭하여 오늘날의 내원사로 법등을 잇게 된 것이다. 한말에는 수선사(修禪社)를 창설하고 ‘동국제일선원’이라는 선찰(禪刹)로서 이름을 떨치기 시작했으나 6.25로 소실되고 말았는데, 오늘날의 내원사를 이야기하면서 빼놓을 수 없는 것은 이 시기에 이룩한 비구니 수옥(守玉) 스님의 업적이다. 스님은 어려운 시절에 전쟁으로 폐허화된 내원사를 중건하고 단절된 선원을 복원하여, 오늘날 명실공히 내원사를 비구니 수선도량(修禪道場)으로 일구어낸 분이기 때문이다. 이처럼 선원으로서 내원사는 근대 경허(鏡虛) 스님의 법제자인 혜월(慧月) 선사가 조실로 주석하며 운봉(雲峰)ㆍ향곡(香谷)ㆍ명안(明眼) 선사 등 한국 선종사의 선맥(禪脈)을 잇는 고승들을 배출하였다. 이러한 수행도량으로서의 가풍(家風)을 이어받아 오늘날에도 ‘동국제일선원’으로서 수많은 비구니 스님들이 깨달음을 향해 정진하고 있으며, 눈 푸른 선승들의 수행공간 구실도 아울러 담당하고 있다.[문화재 정보] 1) 내원사 금고(도지정유형문화재 제58호)2) 내원사 대웅전(도지정유형문화재 제202호) 3) 암자 조계암(전통사찰)4) 암자 대웅전(도지정유형문화재 제119호) 
깨끗한 전통적인 한국적인
내원사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

내원사계곡

* 소금강으로 불리는 아름다운 계곡, 내원사계곡 *천성산 기슭에 위치한 내원사 아래의 계곡. 북동쪽으로는 정족산, 남쪽으로는 원적산, 남동쪽으로는 천성산이 있으며, 그 사이에 있는 여러 계곡에서 흐르는 물이 용연천과 상리천 등이 되어 서쪽에서 양산천으로 흘러들고 있다. 내원사계곡은 예부터 소금강이라 불릴 정도로 자연경관이 빼어나고 사시사철 맑고 깨끗한 물이 흘러 신비한 계곡으로 불리었다. 계곡 곳곳에는 삼층바위가 첩첩이 서 있으며 절벽에 “소금강”이란 글자가 뚜렷이 새겨져 있으며 병풍 모양으로 바위가 길게 뻗어져 있어 병풍바위라 불리는 것도 있다. 여름에는 피서객이 봄, 가을, 겨울에는 등산객이 많이 찾고 있고 이곳 산에서 채취하는 도토리로 만든 묵은 맛도 좋을 뿐 아니라 건강식품으로도 널리 알려져 있다. 주변 관광지로는 통도사, 홍룡폭포, 통도환타지아, 통도파인이스트컨트리클럽, 해운청소년수련원 등이 있다. 경부고속국도 통도사IC를 지나 국도 35호선에서 동쪽 용연리 내원교로 이어진 지방도 1028번을 타고 따라 가면 내원사까지 연결되어 있다.   * 내원사에 대하여 * 천성산 기슭에 자리 잡고 있는 내원사는 신라시대 원효대사가 대둔사를 창건하면서 주위에 89개 암자를 두었다고 전해온다. 내원사는 그중 하나였으며 내원사지로 불리어 오다가 내원사라는 이름으로 바뀌었다. 6.25때 불탄것을 1958년 비구니 수옥스님이 재건, 동국제일의 비구니 스님의 기도도량으로 유명해졌다.※ 내원사계곡 상류는 입산 통제
깨끗한 전통적인 한국적인
내원사계곡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

배내골장선휴마을

* 영남 알프스의 경관 속으로 떠나는 체험여행, 배내골마을 * 영취산 자락에 숨은 듯 자리잡고 있는 배내골 마을은 아직도 저녁이면 밥짓는 연기가 모락모락 나고 그 냄새가 풍겨 나는 곳이다. 떨어지는 석양이 장관을 이룬다는 이 마을엔 배내골 계곡의 1급 청정수가 흐르는 곳이기도 하다. 이곳은 밀양댐 상류에 위치해 친환경 무공해 농법으로 유명한데 율무와 결명자, 들깨 등이 농약 없이 자라고 있다. 또 사과와 채소, 대추 등도 생산된다. 맑은 개울 옆으로 야생 배나무가 많이 자란다 하여 배내골 (梨川洞) 이라 하는 이곳은 옛부터 산세가 험해 일반인들의 출입이 여의치 못한 관계로 아직까지 태고의 비경을 간직하고 있다. 특히 배내골에는 많은 명소가 있지만 대표적인 명소로 파래소폭포, 통도골, 철구소 등이 있다.  * 배내골마을의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 *양산시 배내골은 도시민을 위한 농촌 체험 프로그램 팜스테이에 참가하고 있다. 이 마을에서는 봄이면 가재나 개구리 잡기 등도 이뤄지고 산간마을답게 농사 체험은 감자·고구마·옥수수 심기, 가꾸기, 따기가 주종을 이룬다. 특히 마을 노인회가 준비하고 있는 윷놀이나 제기차기, 팽이돌리기, 자치기 등의 전통 놀이도 체험할 수 있다. 그리고 1급수에서만 서식하는 민물고기와 산가지, 탱가리, 메기, 가재, 소라등 보기 힘든 물고기를 보실 수도 있습니다. 
깨끗한 전통적인 한국적인
배내골장선휴마을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