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러는 모든 여행자의 취향을
존중하는 여행 포털서비스입니다.
가격대와 평점 선택
1박 요금 (단위 : 원)
평점

해밀톤셔츠 여행 정보

놀러의 인공지능이 분석한 해밀톤셔츠 여행의 다양한 정보와 주변의 숙소들을 알아보세요.

해밀톤셔츠 소개

해밀톤셔츠
안전한 전통적인 한국적인

"해밀턴관광호텔 건너편에 자리잡은 해밀턴셔츠는 외국계 금융회사 사람들이나 아나운서 등이 즐겨찾는 30년 전통의 맞춤드레스셔츠(일명 와이셔츠) 전문점이다. 3~4만원대에 자신의 몸에 딱 맞는 스타일로 할 수 있고, 이름 머리글자를 소매나 깃에 새겨넣은 자신만의 셔츠를 입을 수 있다. 우수한 품질의 셔츠를 합리적인 가격대에 만날 수 있어 내국인들은 물론 외국인 고객들도 많이 찾는다. 한번 방문해서 옷감과 스타일을 고르면 서울 지역의 경우 집으로 배달받을 수도 있다.

더보기

해밀톤셔츠 날씨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해밀톤셔츠 특징

이곳은 30대, 20대 방문이 많고 방문객들은 주로 이태원 맞춤셔츠, 해밀턴셔츠에 관해 관심이 높은 것으로 보입니다.

방문 연령 분포도

hook

해밀톤셔츠 여행 관련어

이태원 맞춤셔츠 해밀턴셔츠 헤밀턴 셔츠

서울 용산의 추억을 가진 페이스북 친구

페이스북으로 연결하여, 친구와 여행을 떠나보세요

페이스북 인기 장소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다른 지역

당고개순교성지

당고개 성지는 용산전자상가에서 도보로 불과 5분 거리인 작은 언덕에 있다. 기해박해 때인 1839년 12월 27~28(음)일 이틀 동안 천주교 신자10명이 처형당한 곳이다. 그 중에 아홉명이 천주교 성인으로 기려지고 있는데 최경환 성인(1839년 기해박해시 순교)의 부인이며 우리나라 두번째 사제였던 최양업 신부의 어머니인 이성례 마리아도 포함되어 있었다. 기해박해 당시 이성례 마리아는 마카오로 유학을 가 있던 맏아들 최양업 신부를 제외한 다섯 명의 자식들과 함께 옥에 갇혔다. 부모와 함께 어린 아이를 투옥시키는 일은 국법에도 없었으나 맏아들이 사제가 되기 위해 외국에 유학 가 있던 이 집안에 대해서는 일말의 관용도 베풀어지지 않았다. 결국 당시 세살짜리 막내가 빈 젖을 빨다가 옥에서 굶어죽고 말자 이성례 마리아는 나머지 네 명의 자식들을 살리기 위해 일시 배교하고 옥을 나간다. 하지만 곧 아이들이 동냥 나간 사이 스스로 다시 옥으로 돌아와 갇히게 된다. 6세에서 15세까지의 네 형제는 부모들이 갇혀있는 옥에 찾아가면 자신들 때문에 부모들이 배교할 것을 우려해 동냥을 해가며 살아간다. 그 후, 어머니가 참수되기 하루 전 어린 형제들은 동냥한 쌀과 돈 몇 푼을 가지고 희광이(사형 집행인)에게 찾아가 자신들의 어머니가 고통을 당하지 않도록, 단칼에 베어줄 것을 부탁하고 이에 감동한 희광이는 밤새 칼을 갈아 그 약속을 지켰다. 이렇게 순교한 이성례 마리아는 일시적이나마 배교한 사실때문에 성인으로 시성되지 못했다. 하지만, 이러한 애절한 사연과 서울 시내를 한눈에 내려다 볼 수 있는 좋은 전망때문에 당고개 성지는 많은 순례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는 순교성지이다. 주변에 한국형 성당이며 순교 성지인 새남터 성당과 용산가족공원 등이 인접해 있다.
안전한 전통적인 한국적인
당고개순교성지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