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러는 모든 여행자의 취향을
존중하는 여행 포털서비스입니다.
가격대와 평점 선택
1박 요금 (단위 : 원)
평점

강원 철원 여행 정보

놀러의 인공지능이 분석한 강원 철원 여행의 다양한 정보와 주변의 숙소들을 알아보세요.

강원 철원 소개

강원 철원
전통적인 한국적인 활기찬

강원도 북서부, 영서지방의 북부에 위치한 군으로, 동쪽은 화천군, 서쪽은 경기도 연천군, 남쪽은 경기도 포천군에 접하고 있으며,북쪽으로는 휴전선이 지난다. 면적은 898.47㎢이며, 인구는 47,590명(2014년 12월 기준)이다. 행정구역은 4읍 7면으로 되어 있으며 군청 소재지는 갈말읍 신철원리이다.

더보기

강원 철원 날씨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강원 철원 특징

이곳은 30대, 40대 방문이 많고 방문객들은 주로 철원 가볼만한곳, 철원 계곡에 관해 관심이 높은 것으로 보입니다.

방문 연령 분포도

hook

강원 철원 여행 관련어

철원 고석정 연천 가볼만한곳 철원 펜션 복주산 자연휴양림 철원날씨 백마고지역 강원도철원여행 안보관광 철원 고석정 한탄강 포천 가볼만한곳 삼부연 철원 가볼만한곳 철원 계곡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의 유형

강원 철원의 추억을 가진 페이스북 친구

페이스북으로 연결하여, 친구와 여행을 떠나보세요

페이스북 인기 장소

강원 철원 근처 숙소추천

강원 철원 주변에는 총 0개의 숙소가 있습니다.

선택한 조건에 맞는 숙소가 없습니다.
사이트 상단 버튼을 눌러 다른 조건으로 검색해보세요.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다른 지역

고석정국민관광지

고석정(孤石亭)은 철원팔경 중 하나이며 철원 제일의 명승지이다. 한탄강 한복판에 치솟은 10여미터 높이의 기암의 양쪽 사이로 옥같이 맑은 물이 휘돌아 흐른다. 고석정은 신라 진평왕 때 한탄강 중류에 10평 정도의 2층 누각을 건립하여 고석정이라 명명했다 하며 이 정자와 고석바위 주변의 계곡을 통틀어 고석정이라 한다. 지방기념물 제8호로 지정된 고석정은 신라 때 진평왕이, 고려 때는 충숙왕이 찾아와 노닐던 곳이라고 한다. 고석정이 더욱 유명해진 까닭은 조선시대 명종때 임꺽정(林巨正, ?-1562)의 배경지로 알려지면서부터이다. 철원은 신생대 제4기 홍적세에 현무암 분출로 이루어진 용암대지로서 북북동에서 남남서 방향으로 한탄강이 흐르면서 침식활동을 통해 곳곳에 화강암의 주상절리(柱狀節理)와 수직 절벽을 이루었다. 추가령구조대의 중심에 위치하여 후에 경원선의 통과지가 되기도 한 철원은 임꺽정 생애 중에도 칩거하기 좋은 장소였는지 고석정 건너편에 돌벽을 높이 쌓고 산성 본거지로 삼았다 한다.당시 함경도 지방으로부터 이곳을 통과하여 조정에 상납할 조공물을 탈취하여 빈민을 구제하는 등 부패한 사회계급에 항거하였다 한다. 누각은 6.25 동란 때 소실되었는데, 1971년 지방 유지들의 도움으로 10평의 2층 누각 형식의 정자가 다시 건립되었으나, 96년 수해로 유실되었고 1997년 재건축하였다. 현재도 강 중앙에 위치한 20미터 높이의 거대한 기암봉에는 임꺽정이 은신하였다는 자연 석실이 있고 건너편에는 석성이 남아 있다.이곳은 풍치가 수려하여 철원8경의 하나로서 연중 관광객이 끊이지 않는 국민관광지이다. 이곳에서 상류로 약 2km지점에 직탕폭포와 하류 약 2km 지점에 순담이 위치해 있으며 넓은 잔디광장과 다목적 운동장 등이 시설되어 있어 사시사철 어느 때나 관광객이 즐겨찾고 있다. 또한 철의 삼각 전적지 관리사무소가 있어 사계절 안보관광과 겨울철에는 철새관광도 함께 할 수 있는 관광의 최적지이다.
즐거운 활기찬 신나는
고석정국민관광지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

국립 복주산자연휴양림

복주산 자연휴양림은 1998년에 조성된 자연휴양림으로 복주산 주변 잠곡리 일대의 인공림과 어우러져 울창한 산림과 맑은 계곡이 흐르는 수려한 자연경관이 빼어난 곳이다. 각종 야생 동.식물이 서식하고 있으며, 계절에 따라 고사리, 곰취, 드릅, 참나물 등의 다양한 산나물을 볼 수 있다.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에 의하면, 복주산은 아주 오래전 물로 세상을 심판할 때에 모든 곳이 다 물에 잠겼으나 이 산만 꼭대기에 복주께(주발) 뚜껑만큼 산봉우리가 남아 있었다고하여 붙여진 이름이라고 한다. 잘 조성된 등산로와 산책로를 따라 산림욕도 즐기며 편안하고 조용한 휴식을 취할 수 있다. 등산로는 해발 1,157m의 복주산 정상까지 편도 2.5km와 1.5km의 두 곳이 마련되어 산행을 즐기는 관광객들이 이용하기에 편리하고 간단한 산책코스를 따라 걸으며 길가에 피어있는 야생식물을 관찰해 볼 수도 있다. 특히 용탕골 계곡을 따라가는 산책로는 나무다리와 정자가 그 운치를 더해주며, 계곡물에 잠깐 발을 담그면 여름 한낮의 무더위를 식힐 수 있다. 산책로 입구에 마련된 물놀이장은 수심이 깊지 않아 가족들이 안심하고 물놀이를 즐길 수 있으며 야트막한 폭포형태로 되어 있어 계곡의 시원함도 느낄 수 있다.  산책로 주변에는 야영을 할 수 있는 야영데크가 마련되어 있어, 아웃도어라이프를 즐기려는 관광객들에게 추천할 만하다. 휴양림 내 숙박시설인 산림휴양관은 7평형으로 모두 10실이 준비되어 있다. 산 중턱에 위치하여, 베란다에서 바라보는 풍경이 수려하며 앞 마당에는 간단한 바베큐 시설이 마련되어 있어 야외에서 식사가 가능하다. 객실 내 시설로는 4인용 취사도구와 6인용 침구류, 그리고 식탁과 의자, 간단한 샤워가 가능한 화장실이 있다. 개인 세면도구와 취사용 재료들은 미리 준비해 가는 것이 좋다. 복주산 자연휴양림에서 자동차로 약 15분 정도 거리에 매월당 김시습이 은거했다고 전해지는 매월대가 있다. 매월대 일원에는 울창한 숲과 깊고 맑은 계곡이 펼쳐져 있으며 맞은편 산기슭에서 쏟아져 내리는 선암폭포가 절경이다. 매월대 입구에는 드라마 '임꺽정'과 '다모'등의 촬영장으로 잘 알려진 청석골 야외세트장이 있다.* 구역면적 - 2,960 ha
전통적인 한국적인 활기찬
국립 복주산자연휴양림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

금강산전기철도교량

금강산전철은 경원선의 중심역이었던 철원역을 시발점으로 종착지인 내금강까지 총연장 116.6km를 1931년에 「철춘철도주식회사」에서 부설하고 금강산 전기철도주식회사에서 별도관리 및 운영했는데, 당시 금강산까지는 4시간반이 걸렸다. 원래 일제는 창도의 풍부한 지하자원인 유화철을 흥남경유 일본으로 반출하기 위해 주민들의 강제 노력동원과 중국인들을 고용하여 1차로 1921년부터 1926년까지 부설하고 2차로 1926년부터 1931년에 걸쳐 창도에서 내금강까지 부설하면서 전기시설로 전환하였고 금강산관광과 자원수송을 병행하였다.이 전철은 매일 8회 운행하였으며 내금강까지의 요금은 당시 쌀 한가마니 값인 7원56전으로 보통사람들은 엄두도 못 냈다고 한다. 금강산전기철도는 일제 강점기 철원동부지역과 김화지역 학생들의 학교통학에 이용되었고, 금강산 수학여행과 관련된 추억들이 많다고 한다. 1919년 착공하여 1924년 8월1일 1차로 철원 ~ 김화구간을 1931년 7월1일 2일차로 철원 ~ 내금강 전구간 116.6km을 개통하였다. 현재는 안보견학 코스로 인기가 많으며, 민통선 안에 위치하고 있어 군부의 출입 승인과 인솔자 동행이 필요하다. 관련 문의사항은 백마고지역안내소 033-450-5683, 또는 코레일 02-913-1788로 하면 된다.
전통적인 한국적인 활기찬
금강산전기철도교량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