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러는 모든 여행자의 취향을
존중하는 여행 포털서비스입니다.
가격대와 평점 선택
1박 요금 (단위 : 원)
평점

삼천포유람선 여행 정보

놀러의 인공지능이 분석한 삼천포유람선 여행의 다양한 정보와 주변의 숙소들을 알아보세요.

삼천포유람선 소개

삼천포유람선
전통적인 한국적인 활기찬

천혜비경 한려수도의 중심부인 삼천포 앞바다에 펼쳐져 있는 자연의 경이로움을 관광객들에게 편안하고 안전하게 보여주는 유람선으로 삼천포의 관광명물이다. 삼천포 앞 바다는 호수같이 맑은 물에 물결 또한 잔잔할 뿐만 아니라 해안 경관마저 아름답기 때문에 쾌속 유람선을 타고 바다 위를 누비는 맛은 한결 흥취를 돋운다. 근처에 공룡발자국으로 유명한 고성 상족암, 병풍바위, 코끼리 바위 등 자연이 이루어 놓은 걸작품들도 직접 만나볼 수 있다. 2006년 3월부터 450톤급 700명 정원의 대형유람선이 삼천포대교선착장에서 사량도의 수우도(동백섬)을 돌아오는 코스가 개발되어 운항중이다. 또한, 사량면의 사량도, 수우도 등산코스도 운항하고 있다. 

더보기

삼천포유람선 날씨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삼천포유람선 특징

이곳은 30대, 40대 방문이 많고 방문객들은 주로 사천 유람선, 삼천포 가볼만한곳에 관해 관심이 높은 것으로 보입니다.

방문 연령 분포도

hook

삼천포유람선 여행 관련어

유람선관광 유람선터미널 사천 유람선 유람선선착장 삼천포 가볼만한곳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의 유형

경남 사천의 추억을 가진 페이스북 친구

페이스북으로 연결하여, 친구와 여행을 떠나보세요

페이스북 인기 장소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다른 지역

고읍단감정보화농촌체험휴양마을

사천시 정동면 대곡리에 자리한 정보화마을이자 녹색농촌체험마을로 마을 주민의 80%가 단감 농사를 짓고 있으며, 특산품으로 단감을 비롯해 감식초, 감잎차가 있다. 사천 고읍단감마을은 사천시 정동면소재지로서 고려시대 이래 조선 초기까지 읍기(관청이 있는 곳)가 있던 곳이다. 그런데 세종 을축년(1445년) 봄에 사천읍성을 쌓고 읍기를 천도해 가면서 자연히 구읍, 읍촌, 고읍촌, 고읍동 따위로 불렸다.1914년에는 읍동면이 되면서 면소재지가 되었고, 1931년에 지금의 정동면으로 이름이 바뀌었다. 1934년에는 면소재지를 지금의 대곡리숲으로 옮겨, 오늘과 같은 한적한 마을로 바뀌었다.동쪽에는 널따란 들녘을 경계로 대곡리와 수청리, 남쪽은 사천강 건너 예수리, 서쪽은 국도 3호선 건너 사천읍 사주리, 북쪽에는 역시 사천읍과 본면 화암리가 자리 잡고 있다.고읍리를 형성하고 있는 자연 마을로는 사천의 황금 평야라 일컫는 고랑들(고랭이들) 가장자리에 위치한 웃말(웃땀)과 아랫말(아래땀), 최근에 분동된 동계마을 등 3개의 마을과 고 국도변에 위치한 아파트촌인 동계2마을 등 모두 4개의 마을로 구성되어 있다.고읍단감마을은 정보화마을이면서 녹색농촌체험마을로 농촌 체험이 활성화된 마을이다. 원래는 고읍마을이었으나 마을 주민의 80%가 단감 농사를 지어 농촌체험마을로 지정되면서 고읍단감마을이라 부르게 되었다. 특산품으로 단감을 비롯해 감식초, 감잎차가 유명하다.마을 입구에 있는 체험관 앞에는 수령 100년이 넘는 느티나무가 우뚝 서 있으며, 단체 여행객과 가족 여행객을 위한 민박도 준비되어 있다. 체험관 옆에는 감나무와 마을 어르신들의 얼굴이 그려진 벽화가 친근하게 다가온다.가지치기를 한 감나무 가지를 이용해 연중 원두막 만들기 체험을 할 수 있으며, 계절별로 다양한 수확체험을 할 수 있다. 여름철 사천강에서 진행되는 뗏목체험도 인기다. 
전통적인 한국적인 활기찬
고읍단감정보화농촌체험휴양마을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