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러는 모든 여행자의 취향을
존중하는 여행 포털서비스입니다.
가격대와 평점 선택
1박 요금 (단위 : 원)
평점

은적사 여행 정보

놀러의 인공지능이 분석한 은적사 여행의 다양한 정보와 주변의 숙소들을 알아보세요.

은적사 소개

은적사
깨끗한 안전한 전통적인

은적사는 군산시 소룡동 설림산 서쪽 기슭에 자리한다. 은적사는 신라 55대 경애왕 3년(927) 고려 태조 10년에 창건한 유서 깊은 고찰로서 대구지역 불자들의 기도처로도 유명하다. 은적사라는 사찰의 유래는 다음과 같다. 후삼국 말 후백제의 견훤이 신라를 침공하여 국운이 위태롭게 되자 경애왕은 고려 태조에게 지원을 요청하였다. 구원병을 이끌고 달구벌에 입성한 공산 전투에서 견훤에게 패배한 태조 왕건은 명장 신궁겸의 지략으로 구사일생 피신하여 이곳 은적사 왕건굴에 3일간 숨어 지냈다. 마침 3일간 짙은 농무로 자취를 찾기 힘들었고, 왕건굴 입구는 거미들이 줄을 쳐주어 안전하게 피신한 태조 왕건은 후일 고승 영조대사에게 명하여 이곳에 사찰을 건립하고 절체절명의 순간에 자신이 숨어 생명을 건진 곳이라 하여 숨을 은자에 자취 적자로 명명하였다. 이후 고려 광종 때 정진국사가 중건하였고, 공민왕 때 나옹 화상이 중수하였다. 대웅전에 안치되어 있는 석가여래삼존불상은 조선시대 인조 7년(1629년)에 조성한 것으로, 높이가 12m에 달하는 나무로 만든 대형 불상이다. 형식은 석가여래를 중심으로 문수보살과 보현보살이 좌우에서 모시고 있는 모습이다. 이 삼존불상은 조선 후기 불상의 특징을 잘 보여주는 작품으로, 시도유형문화재로 지정되어 있다.

더보기

은적사 날씨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은적사 특징

이곳은 50대, 30대 방문이 많고 방문객들은 주로 안일사, 소룡동에 관해 관심이 높은 것으로 보입니다.

방문 연령 분포도

hook

은적사 여행 관련어

군산시 소룡동 은적사석가여래삼존상 소룡동 안일사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의 유형

전북 군산의 추억을 가진 페이스북 친구

페이스북으로 연결하여, 친구와 여행을 떠나보세요

페이스북 인기 장소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다른 지역

경암동 철길마을

군산 경암동 철길마을은 ‘진포 사거리’에서 ‘연안 사거리’로 이어지는 철길 약 400m 구간을 말한다. 철길 한쪽에는 70년대에 건축한 낡은 2층집들이 다닥다닥 붙어있고 다른 한쪽에는 부속 건물인 듯한 작은 창고들이 연결되어 있으며, 일제강점기 시절의 철길과 침목이 그 모습 그대로 있다. 지금은 기차 운행이 중단됐지만 2008년까지는 마을을 관통하는 기차가 하루 두 번 운행됐다. 건물과 건물 사이를 기차가 아슬아슬하게 지나가는 이색적인 풍경 때문에 한때 사진가들의 단골 출사 지역으로 명성을 누렸다.기차 운행 중단 이후로 잠시 먹거리촌으로 북적거렸으나 무허가 음식점, 포장마차들을 모두 정리하고 ‘추억의 거리’로 재탄생했다. 철길 변 벽 곳곳에는 화물차의 풍경, 꽃그림 등 옛 생각이 절로 나는 벽화들이 그려져 있다. 데이트 명소답게 아기자기한 가게들이 눈길을 끈다. ‘의상 대여숍’에서는 교련복과 한복, 각설이복 등과 소품을 빌려 사진을 찍을 수 있다. 지금은 거의 사라진 ‘폴라로이드 사진’ 촬영을 해 주는 곳도 있어 연인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추억의 불량식품, 쥐포 등 먹는 재미도 빠질 수 없다.
유명하지않은 기분전환되는 북적거리는
경암동 철길마을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