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러는 모든 여행자의 취향을
존중하는 여행 포털서비스입니다.
가격대와 평점 선택
1박 요금 (단위 : 원)
평점

군산문화원 여행 정보

놀러의 인공지능이 분석한 군산문화원 여행의 다양한 정보와 주변의 숙소들을 알아보세요.

군산문화원 소개

군산문화원
깨끗한 안전한 전통적인

* 지역주민의 문화의식을 높이는 군산문화원 * 군산문화원은 군산시를 사업구역으로 하는 지역(향토)문화 조사 연구 사업, 지역축제 개발 육성사업, 지역주민 문화의식 함양사업, 지역환경 보존,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문화활동 등 지역문화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문화행사로는 정월대보름 민속놀이, 중동당산제, 최호장군추모제, 오성문화제전, 옥구농민항일항쟁기념식, 진포대첩 재연행사 등 다양한 문화행사를 실시하고 있다. 문화원에는 1층에 공연이 가능한 강당과 2층에는 향토사료 전시실이 갖추어져 있으며, 이를 기반으로 군산의 전통문화를 발굴, 계승, 발전시키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며, 더욱 발전하는 문화원이 되도록 더욱 매진하는 문화원이다.

더보기

군산문화원 날씨

분석에 필요한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군산문화원 특징

이곳은 20대, 30대 방문이 많고 방문객들은 주로 전주 군산 여행, 군산 게스트하우스에 관해 관심이 높은 것으로 보입니다.

방문 연령 분포도

hook

군산문화원 여행 관련어

군산 선유도 다리개통 군산 바다 군산 여행코스 변산반도 가볼만한곳 군산 숙소 진성원 부안 가볼만한곳 전주 군산 여행 군산날씨 군산 펜션 군산 호텔 군산 게스트하우스 군산 가볼만한곳 김제 가볼만한곳 군산에가볼만한곳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의 유형

전북 군산의 추억을 가진 페이스북 친구

페이스북으로 연결하여, 친구와 여행을 떠나보세요

페이스북 인기 장소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다른 지역

경암동 철길마을

군산 경암동 철길마을은 ‘진포 사거리’에서 ‘연안 사거리’로 이어지는 철길 약 400m 구간을 말한다. 철길 한쪽에는 70년대에 건축한 낡은 2층집들이 다닥다닥 붙어있고 다른 한쪽에는 부속 건물인 듯한 작은 창고들이 연결되어 있으며, 일제강점기 시절의 철길과 침목이 그 모습 그대로 있다. 지금은 기차 운행이 중단됐지만 2008년까지는 마을을 관통하는 기차가 하루 두 번 운행됐다. 건물과 건물 사이를 기차가 아슬아슬하게 지나가는 이색적인 풍경 때문에 한때 사진가들의 단골 출사 지역으로 명성을 누렸다.기차 운행 중단 이후로 잠시 먹거리촌으로 북적거렸으나 무허가 음식점, 포장마차들을 모두 정리하고 ‘추억의 거리’로 재탄생했다. 철길 변 벽 곳곳에는 화물차의 풍경, 꽃그림 등 옛 생각이 절로 나는 벽화들이 그려져 있다. 데이트 명소답게 아기자기한 가게들이 눈길을 끈다. ‘의상 대여숍’에서는 교련복과 한복, 각설이복 등과 소품을 빌려 사진을 찍을 수 있다. 지금은 거의 사라진 ‘폴라로이드 사진’ 촬영을 해 주는 곳도 있어 연인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추억의 불량식품, 쥐포 등 먹는 재미도 빠질 수 없다.
유명하지않은 기분전환되는 북적거리는
경암동 철길마을 여행 정보 자세히보기